•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서울대 "LG 로봇청소기 지능 6~7세 수준, 삼성은..."

입력 : 2017.07.17 10:27:02


노동균 기자

  •  
  •  
  •  
  •  
LG전자는 자사의 인공지능 로봇청소기 '로보킹 터보플러스'가 서울대학교로부터 6~7세 어린이의 지능 수준을 갖췄다는 평가를 받았다고 17일 밝혔다.

▲LG전자 로봇청소기 ‘로보킹 터보플러스’ / LG전자 제공

LG전자에 따르면, 최근 서울대학교 로보틱스 앤 인텔리전트 시스템 연구실은 시중에 판매 중인 로봇청소기 4종(LG전자·삼성전자·아이로봇·다이슨)을 대상으로 각 제품의 종합적인 지능 수준을 측정했다.

연구실은 인지, 판단, 행동 등 3개 분야에 걸쳐 100개 이상의 항목을 시험해 어린이, 유인원, 돌고래 등으로 지능 단계를 평가했다.

측정 결과, LG전자 로보킹 터보플러스가 6~7세 어린이의 지능 단계를 갖춰 시험 제품 중 가장 뛰어난 것으로 나타났다고 연구실은 밝혔다.

연구실은 또 삼성전자의 '파워봇'은 유인원의 지능 단계를 갖췄고, 아이로봇의 '룸바900'과 다이슨의 '360아이(Eye)'는 각각 돌고래의 지능 단계를 갖춘 것으로 평가했다.

로보킹 터보플러스는 LG전자가 독자 개발한 딥러닝 기술 '딥씽큐(DeepThinQ)'를 탑재해 피해야 할 장애물과 넘어가야 할 장애물을 스스로 구별하는 등 인지 및 판단 지능을 높였다. 딥씽큐를 탑재하기 전의 LG전자 로봇청소기는 2015년 유사 시험에서 유인원 수준의 지능이라고 평가받은 바 있다.

송대현 LG전자 H&A사업본부장(사장)은 "인공지능 가전에서 선보인 기술력을 꾸준히 발전시켜 사용자의 삶을 보다 윤택하게 하겠다"라고 말했다.



▶ 경희대학교 '경희침향단' 85%할인 5만원대 한정판매!

▶ 추석! 집안에 영화관! 삼성'스마트빔'으로…'72인치' 대화면!

  •  
  •  
  •  
  •  

파워링크 신청하기>



주요기사

[IT조선] 막동TV

0 1 2 3 4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