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LG MC사업부, 3분기 고전한 것으로 알려져

입력 : 2017.10.10 18:31:39


유진상 기자

  •  
  •  
  •  
  •  
LG전자는 가전과 TV 사업에서 양호한 실적을 기록했지만, 스마트폰 사업 부분은 적자를 이어갈 전망이다.

LG전자는 10일 연결기준 영업이익 5161억원과 매출 15조2279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영업이익은 82.2%, 매출은 15.2% 증가한 수치다.

LG전자는 사업부별 실적을 별도로 공개하지 않았다. 하지만 증권가에서는 LG전자가 TV와 생활가전 부문에서 좋은 실적을 거둔 반면 스마트폰을 책임지는 MC사업본부에서는 적자를 기록한 것으로 분석했다.

유진투자증권 한 관계자는 "V30와 중가 스마트폰 Q 시리즈 출시에 따른 마케팅 비용 증가로 손실폭이 전분기 대비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며 "영업손실 추정치는 2135억원에 이를 것이다"라고 밝혔다.

동부증권 관계자도 "G6 등 스마트폰 출하량이 미미하고 평균판매가격(ASP)도 하락한 것으로 보인다"며 "영업손실 폭이 예상보다 컸다"고 평가했다.

한편 LG전자 MC사업본부는 4분기 실적에 기대를 거는 눈치다. 9월 21일 국내 정식 출시된 V30의 실적이 4분기에 반영되기 때문이다.



▶ 2018년 골프 스코어 10타 줄이는 방법, 비밀 공개!

▶ 30만원대 ‘고려천홍삼진액고’ 3일간 4만9000원에 할인판매

▶ 방향성, 비거리, 너무 쉬운 '아이언'…눈감고도 치겠네

  •  
  •  
  •  
  •  

파워링크 신청하기>



주요기사

[IT조선] 막동TV

0 1 2 3 4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