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아이폰X 흥행 빨간불? 불량사태 잇따라

입력 : 2017.11.13 07:00:00


유진상 기자

  •  
  •  
  •  
  •  
아이폰X(텐)이 24일 한국 시장에 출시될 예정인 가운데, 국외에서 잇따라 아이폰X 불량 사례가 보고된다. 한국에서는 이미 외국에 비해 비싸게 책정된 가격 문제로 고객 불만이 나오는데, 여기에 불량 문제까지 대두될 경우 흥행을 점치기 어렵다.

▲아이폰X. / BGR 갈무리.

최근 미국 IT 전문 매체 맥루머스와 더버지 등은 아이폰X 디스플레이가 추운날씨에는 일시적으로 작동하지 않는 문제가 잇따라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애플은 아이폰X가 0~35도 사이에서 작동하는데 아무 문제가 없다고 안내하고 있지만 불편을 호소한 소비자들은 해당 온도에서도 디스플레이 멈춤 현상을 겪고 있다.

또 모바일 관련 전문 매체인 리콤허브에 따르면 일부 아이폰X 제품 터치 스크린이 작동하지 않는 문제도 발생하고 있다. 주로 발생하는 오류는 터치스크린 하단 반응이 느리거나 전혀 움직이지 않는다. 또 사용자가 전체 화면을 사용하지 못하거나 중앙부분으로 끌어 올려야만 작동된다.

이 문제는 일부 제품이 운송과정 중 터치스크린에 심각한 압력이 가해지거나 과도한 충격을 받아 성능이 저하되면서 일어나는 것으로 추정된다.

▲페인트가 벗겨진 아이폰X. / 바이두 갈무리

중국에서는 아이폰X 스페이스 그레이의 모서리 페인트가 벗겨지는 문제가 지적된다. 중국 포털 바이두의 마이크로 블로거인 해피시펑은 구입한지 하루 밖에 지나지 않은 자신의 아이폰X의 모서리 페인트가 벗겨진다고 주장했다.

이에 앞서 3일(현지시각)에는 애플이 공식적으로 아이폰X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화면의 번인현장을 인정하기도 했다.

애플은 디스플레이 지원 페이지를 통해 "아이폰X을 장시간 사용하면 디스플레이에 변화가 발생할 수 있다"며 "OLED 디스플레이의 고질적 문제인 번인 현상이 발생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애플은 대부분의 문제에 대해 소프트웨어로 해결 가능하다고 주장했다.

애플은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디스플레이 화면이 멈추는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며 진화에 나섰다. 또 OLED 번인과 관련해서는 iOS11버전에 아이폰X 번인 현상을 완화하는 SW를 포함한 것으로 알려졌다.



▶ 비거리의 확실한 증가…1분안에 눈으로 확인 가능!

▶ 자기장 '콜란토테' 건강팔찌 일본 정품 80% 할인 한정판매

▶ 방향성, 비거리, 너무 쉬운 '아이언'…눈감고도 치겠네

  •  
  •  
  •  
  •  

파워링크 신청하기>



주요기사

[IT조선] 막동TV

0 1 2 3 4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