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지스타2017] 개막만 남았다…성공적 게임쇼 준비에 '바쁘다 바뻐'

입력 : 2017.11.15 17:11:28


박철현 기자

  •  
  •  
  •  
  •  
국내 최대 규모의 게임쇼 '지스타 2017'이 16일 개막한다. 지스타는 16일부터 19일까지 나흘간 부산 벡스코 전시장에서 열린다.

지스타 2017 게임쇼 규모는 역대 최대 규모로 열린다. 전시회에서는 각종 신작 게임을 미리 시연해볼 수 있다. 조기 신청이 마감된 지스타 BTC 관에서는 온라인 게임 기업이 대거 참가한다.

넥슨과 액토즈소프트 자회사 아이덴티티엔터테인먼트는 300 부스를 할당받아 관람객을 맞이한다. 또한 블루홀과 넷마블게임즈는 100 부스로 대형 신작을 내놓고, 에이수스·LG전자·HTC·그라비티·KOG 등도 부스를 꾸려 관람객을 맞는다.


▲국내 최대 규모 게임쇼 ‘지스타 2017’이 열릴 부산 벡스코 현장 사진. 넥슨 메인스폰서 피파온라인 4 광고 사진. / 박철현 기자

◆ 행사 준비로 바쁘다 바뻐...개막 하루 앞둔 지스타 현장 모습

지스타 개막을 하루 앞두고 게임쇼에 참가하는 기업은 지스타 개막을 준비하느라 바쁜 일정을 소화하고 있다. 현장을 찾을 수 많은 관람객을 맞기 위해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 지진 등 만일에 있을 안전 사고에도 대비한 모습이다. 현장은 게임쇼 관람 동선은 물론 쾌적한 관람이 가능하도록 부스를 꾸리고 있다.

지스타 메인스폰서인 넥슨은 300부스 규모로 시연 중심의 부스를 준비 중이다. 총 588명이 한꺼번에 시연 경험을 할 수 있는 '게임 플레이 존'이 눈길을 끈다. 게임플레이존에서는 PC온라인 신작 5종과 모바일 신작 4종 등 총 9종이 공개된다. 이중 시연출품작은 6종, 영상출품작은 3종이다.

▲대규모 시연 부스를 꾸미고 있는 넥슨 지스타 2017 부스 준비 모습. / 박철현 기자

넷마블게임즈는 모바일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으로 시연존을 꾸려 게임쇼 부스를 만들고 있다. 특히 넷마블 부스는 모바일 게임 체험에 최적화된 26대의 시연대가 마련되며, 대형 LED 스크린 및 오픈형 무대를 구성해 참관객과 소통을 준비하고 있다.

100 부스 규모로 꾸려진 넷마블게임즈 관에서는 '테라M'을 비롯해 '세븐나이츠2', '이카루스M', '블소 레볼루션'을 직접 시연해볼 수 있다.

▲넷마블 게임즈 지스타 2017 부스 모습. 대형작 모바일 게임 4종 공개를 앞두고 있다. / 박철현 기자

배틀그라운드로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블루홀은 성공적인 배틀그라운드 e스포츠 대회를 준비 중이며, 바로 옆에는 신작 MMORPG인 '에어' 부스를 만들어 관람객에게 게임을 소개한다. 에어는 부서진 행성과 부유도로 이루어진 세상을 배경으로 진화된 기계 문명과 마법이 공존하는 세상을 그리고 있다. 게임에서는 다양한 비행선과 탈 것을 이용한 RvR(진영 대 진영), 공중 전투 등을 제공한다.


▲블루홀 지스타2017 부스 모습. 배틀그라운드를 중심으로 신작 에어 공개 준비에 열을 올리고 있다. / 박철현 기자

액토즈소프트는 아이덴티티 엔터테인먼트가 주관하는 'WEGL(World Esports Games & Leagues)' 준비에 열을 올리고 있다.

지스타에서 펼쳐질 'WEGL 2017 파이널'은 콘솔은 물론 온라인과 모바일, 인디 게임 등 게임 관련 e스포츠를 통합시켰다.

주요 WEGL 종목으로는 '오버워치', '하스스톤',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 '카운터스트라이크: 글로벌오펜시브', '마인크래프트', '루프레이지', '철권7', 'NBA 2K18', 'DJ맥스 리스펙트', '키네틱 라이트', '매드러너', '무한의 유물' 등 12개가 있다.


▲액토즈소프트 아이텐티티엔터테인먼트 부스 준비 모습. / 박철현 기자

그라비티 역시 라그나로크 지식재산권(IP) 중심으로 부스를 구성했다. 인기 캐릭터 '포링'을 부스에 전면 배치하고, 2018년 1분기 내놓은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을 중심으로 '라그나로크 스피어오브오딘', '라그나로크: 포링의 역습', '요지경', '미라클 뽀로로' 등 모바일 게임과 PC온라인 게임 '라그나로크: 제로' 등 총 6종을 준비해 관람객 맞이에 집중하고 있다.

이밖에 KOG와 반다이남코, LG전자, 바이브, 에이수스, 인텔 등이 신작과 게이밍 제품을 부스에 마련해 관람객을 만난다.

▲그라비티 지스타 2017 전시 준비 현황 모습. / 박철현 기자




▶ 비거리의 확실한 증가…1분안에 눈으로 확인 가능!

▶ 자기장 '콜란토테' 건강팔찌 일본 정품 80% 할인 한정판매

▶ 방향성, 비거리, 너무 쉬운 '아이언'…눈감고도 치겠네

  •  
  •  
  •  
  •  

파워링크 신청하기>



주요기사

[IT조선] 막동TV

0 1 2 3 4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