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SK㈜ C&C, 2018년 조직개편 및 임원인사 단행

입력 : 2017.12.07 15:15:30


김남규 기자

  •  
  •  
  •  
  •  
SK㈜ C&C는 7일 ▲전사 디지털 역량결집 ▲IT서비스사업의 산업별 책임경영 확대 ▲공유 인프라(Infra) 성과 창출을 통한 '디지털 사업 중심의 고(高) 수익 미래지향적 비즈니스 모델 구축'을 위한 조직개편 및 임원 인사를 단행했다.

▲(왼쪽부터)안정옥 사장, 이기열 부사장, 정흥섭 전무, 김태영 전무, 김완종 상무, 조재관 상무, 오선관 PI본부장. / SK주식회사 C&C 제공

SK㈜ C&C는 먼저 'Digital총괄'을 신설하고 각 사업 부문 산하에 있던 'DT추진담당' 등 전사 디지털 역량을 결집했다.

'Digital총괄' 산하에 디지털 상품·서비스 개발, 외부 사업 제휴 및 디지털 산업 생태계 조성 등을 전담하는 'Digital전략사업부문'과 디지털 기술 개발·지원을 전담하는 'Digital기술부문'을 둠으로써 자기 완결적인 디지털 사업 수행 체제를 갖추게 했다.

또한, 산업별 디지털 비즈니스 컨설팅을 지원하는 'Digital컨설팅본부'도 'Digital총괄' 직속으로 편제했다. 기존 IT서비스 사업 조직은 사업대표 직속으로 편제함으로써 산업별 책임경영 및 의사결정 속도를 높여 고객 중심의 IT서비스 사업 창출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했다.
이외에도 사업대표 직속으로 '공유Infra추진단'을 신설해 디지털 기반의 공유 인프라를 중심으로 한 사회적 가치 창출 모델 정립과 공유 인프라 성과 창출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임원인사에서는 안정옥 C&C 사업대표가 부사장에서 사장으로 승진했다. 또한 Digital 총괄 이기열 전무가 부사장으로, 통신사업부문장 정흥섭 상무, 기업문화부문장 김태영 상무가 전무로 승진했다.

신규 임원으로 Digital혁신본부장 김완종 상무, Hi-Tech사업본부장 조재관 상무, 역량개발본부장 오선관 상무, SK인포섹 서비스사업부문장 황성익 상무가 선임됐다.



▶ 2018년 골프 스코어 10타 줄이는 방법, 비밀 공개!

▶ 30만원대 ‘고려천홍삼진액고’ 3일간 4만9000원에 할인판매

▶ 방향성, 비거리, 너무 쉬운 '아이언'…눈감고도 치겠네

  •  
  •  
  •  
  •  

파워링크 신청하기>



주요기사

[IT조선] 막동TV

0 1 2 3 4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