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카카오게임즈, 1400억원 규모 투자 유치...게임 개발·사업·인수합병 적극 활용

입력 : 2018.02.13 18:25:02


박철현 기자

  •  
  •  
  •  
  •  
글로벌 멀티플랫폼 게임 기업 카카오게임즈가 1400억원의 투자를 유치해 성장 가속을 위한 동력을 확보했다. 카카오게임즈는 이사회를 열고 약 1400억원 규모에 해당하는 제 3자 배정 유상증자를 결의했다고 13일 밝혔다.

유상증자 대상은 텐센트, 넷마블게임즈, 액토즈소프트, 블루홀과 프리미어 성장전략 엠앤에이 사모투자합자회사(이하 프리미어M&A PEF) 등 총 5개사, 카카오게임즈 및 파트너십,전략적 협력 관계를 구축한 기업이다.

이번 결의에 따라 카카오게임즈 유상증자는 텐센트가 500억원, 넷마블게임즈 500억원, 액토즈소프트 200억원, 블루홀과 프리미어 M&A PEF는 각각 100억원 규모로 참여한다.

카카오게임즈는 이번 투자를 통해 확보한 자금 총 1400억원을 양질의 게임 확보 및 개발력 강화, 글로벌 사업확대 및 이와 동반된 인수합병 등 투자 재원 운영 자금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남궁훈 카카오게임즈 대표이사는 "이번 투자는 직간접적 관계사들이 우리의 잠재력을 높게 평가한 것은 물론, 당사와 쌓아온 협력관계와 신의를 증명하는 의미 있는 투자다"며 "카카오게임즈는 산업 전체의 밸류 체인에서 자본력과 개발, 퍼블리싱, 플랫폼까지 강한 포지셔닝을 확보한 유일한 게임사로 올 한해 고속 성장을 이뤄 나가겠다"고 밝혔다.

카카오게임즈는 2018년 PC사업 부문의 안정적인 성장을 바탕으로, 모바일에서는 카카오게임 플랫폼의 유연한 진화 및 퍼블리싱 모델 경쟁력을 강화하며 국내외 성장을 이끌 계획이다.

여기에 자회사의 핵심 기술을 바탕으로 성공 가능성과 가치를 높인다. 개발전문 자회사 프렌즈게임즈는 통합된 개발역량과 막강한 카카오프렌즈IP의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개발에 더욱 전념할 계획이다. 또한 카카오VX는 골프를 중심으로 한 주요사업과 인공지능(AI)등 첨단 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가상 체험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




▶ 30만원대 '고려천홍삼진액고' 100세트한정 4만9000원에 할인판매

▶ '116만원' 삼성노트북, 딱! 하루쓰고 '60만원'대 판매

▶ 100% 국내 생산, 김영주골프화 66% 파격할인 '54,000원' 판매

  •  
  •  
  •  
  •  

파워링크 신청하기>



주요기사

[IT조선] 막동TV

0 1 2 3 4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