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저커버그 페북 CEO, 경호・전용기 비용으로 95억 이상 써

입력 : 2018.04.16 16:27:35


정미하 기자

  •  
  •  
  •  
  •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의 연봉은 1달러(1074원)다. 하지만 2017년 저커버그가 경호와 전용기 사용 등에 사용한 회사 자금은 95억원이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14일(현지시각) 파이낸셜타임스(FT) 등에 따르면 페이스북은 2017년 한 해 동안 저커버그에게 연봉 외 보상금으로 총 890만달러(95억6305만원)를 지출했다는 내용을 담은 회계 자료를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에 제출했다. 이는 2016년에 사용한 보상금 580만달러(62억3210만원)보다 50% 이상 증가한 것이며, 페이스북 일반 직원 평균 연봉의 37배다.

▲11일(현지시각) 미 하원 에너지 상무위원회 청문회 증인으로 출석해 답변하고 있는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창업자 겸 최고경영자(CEO). / 월스트리트저널 청문회 라이브 갈무리

저커버그는 개인 경호, 항공기 사용 등에 연봉 외 '보상금'을 사용했다. 저커버그 개인 주택과 여행 경호에 730만달러(78억4385만원), 전용기 사용에 150만달러(16억1175만원)가 투입됐다.

특히, 저커버그가 2017년 새해 목표로 미국 전역을 돌며 사람들의 이야기를 듣겠다고 선언하면서 전용기 사용료는 2016년에 비해 75% 늘었다. 경호비용은 전년보다 52% 증가했다.

페이스북은 저커버그 개인에게 막대한 회사 자금을 지출했다는 비판이 일자 "저커버그가 페이스북에 중요한 인물인 만큼 회사의 이익을 위해 이런 조치가 필요하다"고 해명했다.

저커버그는 페이스북 창업자이자 이사회 의장이며, 페이스북 지분의 14%를 가졋다.

한편, 저커버그는 2013년 스티브 잡스 애플 창업자처럼 보너스와 스톡옵션 없이 연봉으로 1달러만 받겠다고 선언했다.



▶ 100% 천연소가죽 ‘풋조이 골프화’ '6만원'대 71%할인

▶ 고장난 거리측정기를 반납하고 '16만원' 받자 

▶ "키스먼저할까요?" 샤워 후 처음 들은 말이

  •  
  •  
  •  
  •  

파워링크 신청하기>



주요기사

[IT조선] 막동TV

0 1 2 3 4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