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전하진 위원장 "자율규제 심사는 블록체인 생태계 위한 하나의 조치"

입력 : 2018.04.17 16:21:39


김남규 기자

  •  
  •  
  •  
  •  
"협회의 자율규제심사는 암호화폐 거래소 이용자들이 신뢰할 수 있는 블록체인 생태계를 만들어 나가기 위한 하나의 조치다."

전하진(사진) 한국블록체인협회 자율규제위원장은 17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소 자율규제 심사계획 기자간담회'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날 행사는 금융당국과 한국블록체인협회, 암호화폐 거래소가 협력해 마련한 자리로, 암호화폐 거래소 자율규제 심사에 관한 계획을 발표했다.

자율규제심사는 한국블록체인협회의 대표성과 신뢰성을 믿고 수용하는 회원사들만을 대상으로 심사를 진행한다. 협회가 신뢰를 담보하고 거래소도 협회의 신뢰성과 대표성을 인정한 경우에 한 해 심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전 위원장은 "암호화폐 거래소 자율규제 심사는 2017년 12월 15일 협회에서 발표한 자율규제 초안 발표 후, 수차례의 자율규제위원회 회의와 암호화폐 거래소 운영위원회 회의를 진행했다"며 "협력과정을 거쳐 거래 안전성과 투명성이 보장된 암호화폐 거래소를 평가하기 위한 실사구시적인 심사안을 구성했다"고 말했다.

협회의 자율규제 심사는 암호화폐 거래소의 특성을 고려해 일반 심사와 보안성 심사 등 투트랙으로 실시될 예정이다. 일반 심사에서는 ▲암호화폐 거래소의 재무안정성 ▲거래소 이용자에 대한 기본 정보제공 체계 및 투자 정보제공 체계 ▲민원관리 시스템 체계 ▲이용자 자산 보호 체계 ▲거래소 윤리 체계 ▲자금세탁 방지 체계 등으로 구분해 체계별 심사를 진행한다.

일반 심사는 암호화폐 거래소의 경영상황, 이용자 보호 체계 및 정보제공 실태와 같은 프로세스 전반을 점검하기 위해 근거자료 검토와 거래소 담당자와의 심층 면접 및 현장 점검을 시행할 예정입니다. 일반 심사와 보안성 심사결과는 심사 종료 후 2~3주 안에 자율규제위원회의 의결을 거쳐 공지될 예정이다.

전 위원장은 "자율규제 심사로 암호화폐 거래소 시장의 질서를 확립하고 거래소 이용자 보호를 위한 최소한의 안전장치가 마련될 것으로 생각한다"며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산업은 급성장하는 과정으로 매우 심각한 수준의 성장통을 겪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암호화폐 거래소는 분산경제(Deconomy)라고 불리는 새로운 경제 시스템에서 실물자산이 암호화돼 디지털로 거래가 직접 이뤄지게 하는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해나가고 있다"며 "암호화폐 거래소는 거래 수익을 목적으로 하는 단순한 거래소가 아니라, 블록체인의 철학처럼 코드를 기반으로 신뢰를 쌓아 거래소 이용자에게 인정을 받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 100% 천연소가죽 ‘풋조이 골프화’ '6만원'대 71%할인

▶ 고장난 거리측정기를 반납하고 '16만원' 받자 

▶ "키스먼저할까요?" 샤워 후 처음 들은 말이

  •  
  •  
  •  
  •  

파워링크 신청하기>



주요기사

[IT조선] 막동TV

0 1 2 3 4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