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KB국민은행, 1분기 창구 금융사기 피해자금 인출 80건 예방

입력 : 2018.05.17 17:12:46


김남규 기자

  •  
  •  
  •  
  •  
KB국민은행은 올해 1분기에 창구에서만 16억원에 달하는 80건의 금융사기 피해자금 인출을 예방했다고 17일 밝혔다.


KB국민은행은 금융사기 자금으로 의심되는 거래를 인출 알람 모니터링팀으로 연락해 신속하게 조치했다. 또한, 정기 예·적금 중도해지 고객을 대상으로 금융사기 유의 문구를 필수 안내 후 서명을 받는 등 전사적으로 노력했다.
KB국민은행은 2017년 12월부터 창구 고액 현금인출 시, 전 고객을 대상으로 금융사기 피해 예방 문진제도를 시행해 창구에서 금융사기 피해자금 인출을 100% 차단했다.

자동화기기를 통한 사기자금 인출이 어려워지자 은행 창구에서 인출하는 시도가 계속 늘어나고 있다. 문진제도로 이상 징후가 발견되면, 8명으로 구성된 금융사기 모니터링 전담팀에서 즉시 지급정지 조치를 하고 관할 수사기관과 협조해 현장에서 검거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전 직원이 금융사기 예방에 대해 의무감을 갖고 창구를 통한 거래 시 금융사기 피해 여부 확인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금융소비자의 소중한 자산 보호에 앞장서는 KB국민은행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KB국민은행은 지난해 하반기 창구에서 금융사기 피해 예방을 위한 적극적인 조치에 대한 유공을 인정받아 지난달 5일 금융감독원으로부터 총 5명의 유공 직원이 감사장을 받았다. 올해 1분기에만 전국 각지의 직원 14명이 경찰서로부터 감사장을 받았다.



▶ 명품 금장퍼터, 존바이런 추가 30자루 입고! 파격할인 판매

▶ 성인남성 '전립선건강' 알약 하나로 한번에 극복

▶ 100% 천연소가죽 ‘풋조이 골프화’ '6만원'대 71%할인

  •  
  •  
  •  
  •  

파워링크 신청하기>



주요기사

[IT조선] 막동TV

0 1 2 3 4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