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원엔터, 모바일 MMORPG ‘레전드 오브 워’ 출격

입력 2014.04.03 16:41 | 수정 2014.04.03 17:58

 


[IT조선 박철현
기자] 하이원엔터테인먼트(이하 하이원ENT, 대표 이성택)는 중국 심천의 개발사
팀탑3(Teamtop3)이 개발하고 자사가 서비스하는 모바일 MMORPG ‘레전드 오브 워’를
T스토어와 구글 플레이스토어를 통해 출시한다고 3일 밝혔다.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레전드 오브 워’는 방대한 콘텐츠와 화려한 그래픽 등 그간 PC에서만 즐길 수
있었던 MMORPG의 요소를 모바일에서 모두 즐길 수 있는 작품이다.


 


화려한 시각효과뿐만
아니라, 필드, 경기장, 던전, 투기장 시스템 등 PVE, PVP를 화끈하게 즐길 수 있다.
또 대규모 전투 시스템도 완벽히 구현돼 있다.


 



 


게임은 ‘중천’으로
불리는 던전이 총 9개로 구성됐다. 일반던전, 정예전던, 영웅던전, 진요대, 봉마던전
등 다양한 전투 시스템이 준비돼 있으며, 50~100명까지 수용 가능한 길드간의 치열한
전쟁도 즐길 수 있다.


 


여기에 탈것과 펫이
분리돼 있고 기호에 따라 10명의 미인을 펫으로 획득할 수 있다. 미인 펫은 유저의
전투력을 올려주고 다양한 버프를 줘 전투를 돕는다.


 


이 밖에도 한국, 중국,
일본 3국의 전설로 내려오는 ‘견우와 직녀’ 설화가 퀘스트에 등장해 전투와 함께
로맨스로 감성까지 적시는 반전의 재미까지 맛볼 수 있다. 게임을 접속하지 않는
시간에도 캐릭터가 스스로 성장하는 ‘자동성장’ 시스템이 마련돼 있어 로그아웃
상태에서도 경험치가 보상된다.


 


홍희천 하이원ENT
PM은 "‘레전드 오브 워’는 하이원ENT가 최근 시장 흐름에 맞춰 야심차게 서비스하는
첫 번째 모바일 MMORPG”라며 “’레전드 오브 워’를 통해 PC에서 즐겼던 MMORPG의
정수를 모바일로 느껴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철현 기자 target=_blank>pch@chosunbiz.com


style="font-size:10pt; line-height:150%; margin-top:0; margin-bottom:0;" align="right">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