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트리브, 티스토어 통해 야구게임 '프로야구 6:30' 출시

입력 2015.05.04 09:54 | 수정 2015.05.04 10:17

[IT조선 박철현] 엔트리브소프트(대표 서관희)는 신개념 모바일 야구게임 '프로야구 6:30 for Kakao'(프로야구 육삼공)를 티스토어에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사진=엔트리브소프트
 

프로야구단 운영 시뮬레이션 게임 프로야구 육삼공은 '프로야구 매니저' 등을 선보인 엔트리브소프트의 첫 번째 모바일 야구게임이다. 지난 3월 24일 출시 이후 일주일 만에 무료 인기 게임 1위, 신규 무료 게임 1위, 매출 순위 21위를 기록하며 모바일 야구게임 1위에 올랐다.

프로야구 육삼공은 현재 누적 다운로드 90만건 이상으로 치열한 모바일 야구게임 시장에서 꾸준히 상위권을 유지하며, 많은 야구팬들 사이에서 인기를 얻고 있다.

엔트리브소프트는 프로야구 육삼공 티스토어 출시를 기념해 오는 14일까지 매일 게임에 접속하는 이용자를 대상으로 인기 아이템을 선물로 증정한다. 랭킹경기 특별전 이벤트를 통해 상위 랭크 이용자에겐 5월의 추천 선수팩을 제공한다. 또 매일 지정된 시간에 특별한 혜택을 주는 부스팅 이벤트를 진행한다.

박철현 기자 pch@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