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프트뱅크벤처스, ‘용감한컴퍼니’에 3억원 투자

입력 2015.06.23 13:54 | 수정 2015.06.23 14:23

[IT조선 유진상] 소프트뱅크벤처스(대표 문규학)가 인터넷강의 퍼블리싱 전문회사인 ‘용감한컴퍼니’에 3억원을 투자했다고 23일 밝혔다. 용감한컴퍼니는 이번 투자를 비롯해 캡스톤파트너스로부터 5억원 등 총 8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다.

2012년 설립된 용감한컴퍼니는 학습의 목적에 최적화된 소규모 독립 인터넷 강의 사이트를 제공하고 있다. 이를 위해 개별 강사의 특성에 맞춰 강의 컨셉 및 강좌 구성 등을 전문적으로 기획해주고 있다. 올해 3개의 독립 브랜드 인터넷강의 플랫폼을 추가로 서비스할 계획이다.

이은우 소프트뱅크벤처스 상무는 “용감한컴퍼니는 온라인 교육사업에 필요한 기획력과 디지털 마케팅 역량을 갖추고 있다”면서 “앞으로 개성과 역량을 갖춘 개별 강사들의 성공 스토리를 만들어내며 온라인 교육 2.0 트렌드를 이끌어 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투자 배경을 설명했다.

유진상 기자 jinsang@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