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랜드프라이스킹, 외식업체 그램그램과 MOU 체결

  • 이상훈
    입력 2015.07.23 13:12 | 수정 2015.07.23 14:14

    [IT조선 이상훈] 전자랜드프라이스킹(대표 홍봉철)은 외식 전문 기업 빅투(대표 윤양효)의 ‘그램그램’과 23일 오전 11시 서울 용산구 전자랜드프라이스킹 본사에서 MOU(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옥치국 전자랜드 대표이사, 윤양효 그램그램 회장을 비롯 임직원 10여 명이 참석했으며,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고객 만족을 위한 다양한 온·오프라인 이벤트와 프로모션 활동을 적극적으로 기획 진행 할 것을 약속했다.
     
    사진=전자랜드프라이스킹
    전자랜드프라이스킹은 외식산업 분야와의 업무 협약식을 통해 자사 고객 및 멤버십 회원들에게 더욱 다양한 혜택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양사 임직원 및 그램그램 가맹점주에게도 특별한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빅투 그램그램은 소고기 전문 식당으로 전국 240여 개 매장이 있으며 가맹점주와의 동반생성을 위해 활발한 마케팅을 진행하는 기업이다. 이번 업무 협약식 또한 이러한 취지에서 본격적으로 이루어졌다.
     
    이번 업무 협약식과 관련 한보민 전자랜드프라이스킹 담당자는 “그동안 고객 이벤트를 진행하거나 멤버십 회원들에게 혜택을 주었을 때 전자 관련 상품 외에 문화, 여행 등에 관심이 높았다”면서 “앞으로도 고객의 니즈를 파악해 새로운 산업군과 더욱 활발히 협력관계를 맺어 다양한 방식으로 고객 만족도를 높이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상훈 기자 hifidelity@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