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드이노 'HOTEL 여기어때'에 디자인·컨설팅 전문가 투입

입력 2016.07.04 09:19

숙박O2O 여기어때와 호텔타임을 운영하는 위드이노베이션은 창업 전문 컨설턴트기업 '맥세스실행컨설팅'의 서민교 대표와 인테리어 디자인 전문기업 '투래빗' 박소영 대표가 '호텔 여기어때' 프랜차이즈 사업에 합류했다고 4일 밝혔다.

위드이노베이션은 2년 간 '여기어때' 운영 노하우를 활용해 20·30대 타겟의 중소형호텔(모텔)을 하반기 오픈한다. 강남권에 자리잡을 '호텔 여기어때' 프랜차이즈 1호점(본점)을 시작으로, 3년 내 200호점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위드이노베이션은 ‘호텔 여기어때’ 프랜차이즈의 성공을 위해 컨설팅, 인테리어 디자인 전문가를 영입했다. 서민교 맥세스컨설팅 대표(사진 왼쪽)와 박소영 투래빗 대표. / 위드이노 제공
위드이노베이션은 프랜차이즈 사업의 성공적 안착을 위해 업계 최고의 전문가를 영입해 본점 개장 준비 및 관련 시스템 구축하고 있다.

한화, LG화학에 몸 담으며 프랜차이즈 및 경영시스템 구축 경험을 쌓은 서민교 대표는 맥세스로 독립 후 자신의 이름을 내걸고 유수 기업들의 브랜드 및 프랜차이즈 론칭을 지원한 전문 컨설턴트다. 그는 '호텔 여기어때'의 프랜차이즈 컨설팅 책임자로 부임해 경영과 마케팅, 개발, 본부시스템 구축 등 전략 전반에 관여한다.

'호텔 여기어때'의 외관 디자인과 인테리어는 투래빗의 박소영 대표가 맡는다. 그는 아모레퍼시픽, SM엔터테인먼트, 제일모직, 코드코스메, 에이솝 등 국내 유명 브랜드의 매장, 전시관 등 인테리어를 담당한 명실상부 공간 디자인 전문가다.

박 대표는 '호텔 여기어때'를 통해 트랜드에 민감하고, 모던한 인테리어를 선호하는 2030세대에 걸 맞는 공간 디자인을 선보일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