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봄소프트, ‘중소기업상용화기술 개발 사업’ 선정...APM SaaS 솔루션 연내 출시

입력 2016.08.09 11:26

다봄소프트는 중소기업청의 '중소기업상용화기술개발사업(해외수요처)'에 자사 '클라우드 서비스를 위한 애플리케이션성능관리(APM) SaaS 개발' 과제를 제출해 최종 선정됐다고 9일 밝혔다.

중소기업상용화기술개발사업은 상용화 능력과 해외 수요처 발굴 가능성이 높은 제품을 보유한 기업에게 R&D 비용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다봄소프트가 개발 중인 '클라우드 서비스를 위한 APM SaaS'는 프라이빗 클라우드 환경에서 운영되는 고객의 애플리케이션의 성능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는 솔루션이다. 다봄소프트는 올해 안으로 솔루션 개발을 마친다는 계획이다.

고재권 다봄소프트 대표는 "클라우드 저변이 확대되면서 기업의 운영 시스템 성능 정보를 모니터링하는 APM도 SaaS 방식으로 변경하고자 하는 기업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이번 사업 선정은 다봄소프트의 상용화능력과 해외 수요처 발굴 가능성을 인정받은 것이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