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커뮤니케이션, '메이커 페어 서울' 참가...어린이 코딩 '어렵지 않아요'

입력 2016.10.16 12:25

IT조선과 함께 아두이노 어린이 코딩 교육을 진행하고 있는 블루커뮤니케이션이
'메이커 페어 서울 2016'에 참가해 코딩 교육으로 만들 수 있는 다양한 놀잇감과 게임을 선보였다.

'메이커 페어 서울 2016'은 소비자들이 손수 만든 아이디어 상품들을 한 곳에서 만날 수 있는 행사로 2016년 10월 15일부터 16일까지 양일간 서울 은평구 통일로에 위치한 서울혁신파크에서 개최된다. 필요한 물건을 스스로 만들어서 사용하는 사람들을 뜻하는 '메이커(MAKER)' 들의 축제인 '메이커 페어'는 올해 서울에서만 5회째 개최됐다.

’메이커 페어 서울 2016’을 방문한 참관객들이 블루커뮤니케이션 부스에 들러 다양한 놀잇감 만들기를 체험하고 즐기고 있다. / 블루커뮤니케이션 제공
이날 행사에는 120여개의 '메이커' 팀이 부스 형태로 참여해 직접 만든 DIY 프로젝트를 선보이는 전시회가 메인 스테이지에 마련됐다. 또한, 구글 제품을 사용한 DIY 프로젝트를 전시하는 '구글 핵 페어(Google Hack Fair)'와 각국 선수들의 드론 조정 실력을 겨루는 '제3회 드론 파이트클럽' 등의 다양한 부대 행사와 각종 세미나, 워크숍, 메이커 플리마켓, 메이커 쉐드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이 함께 진행됐다.

메이커 페어 서울 2016 행사 관계자는 "가족 중심의 행사인 메이커 페어는 사람들이 각자 만든 것을 서로 보여주고, 직접 무언가를 만드는 와중에 배운 것을 공유하는 자리"라며 "메이커들의 문화를 알리고, 메이커뿐 아니라 행사에 참여한 가족 모두가 즐기고 소통하는 자리로 꾸며질 것"이라고 전했다.

정희용 블루커뮤니케이션 대표는 "아이들이 직접 전구와 센서, 모터들을 조립하며 여러 장치들의 원리를 이해하고, 코딩을 통해 장치를 움직이도록 공부하는 과정에서 논리적인 사고가 자연히 길러진다"며 "코딩 교육은 논리적인 사고와 세상을 보는 시야를 넓히는 소중한 교육"이라고 아두이노 코딩 교육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한편, 블루커뮤니케이션의 소프트웨어 전문 교육팀과 조선미디어그룹의 정보통신기술(ICT) 전문 매체 IT조선은 초등 4,5,6학년생을 대상으로 '아두이노 어린이 코딩 교육' 1기 과정을 성료하고 2기생을 모집한다. '아두이노 어린이 코딩 교육' 2기는 10월 29일부터 11월 19일까지 매주 토요일(오후 1시~4시) 총 4회에 걸쳐 IT조선 연결지성센터(광화문 태성빌딩)에서 진행한다. 선착순 30명(부모1인 동반 참석)을 모집하며, 참여 접수는 온라인 신청 페이지(http://bit.ly/2dbchBf / 문의 : 02-724-6170)에서 하면 된다. 참가비는 부품비를 포함해 33만원(부가세 포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