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 2월 모바일 매출 비중 80% 넘었다

입력 2017.03.14 14:30

위메프는 2014년 1월부터 모바일과 PC 매출 비중을 분석한 결과, 올해 2월 모바일 매출 비중이 처음으로 80%를 넘었다고 14일 밝혔다.

위메프 모바일-PC 매출 비중. / 위메프 제공
위메프의 모바일 매출 비중은 2014년 1월 54%, 같은해 2월 61%를 기록하고 2015년 4월에 70.5%를 기록하는 등 모바일 매출 비중이 꾸준히 상승했다. 작년에는 모바일 비중이 75% 대를 유지해오다 올해 2월 처음으로 80.5%로 80%를 넘었다. 2월 한 달간 위메프에 신규 가입한 고객의 가입 채널 역시 모바일이 69.8%를 차지했다.

최근 통계청 발표에 따르면 2016년 온라인쇼핑 거래액은 64조9134억원으로 전년대비 20.5% 증가했다. 온라인쇼핑 거래액 중 모바일쇼핑 거래액은 34조7031억원으로 41.9% 증가했다. 온라인쇼핑 거래액 중 모바일쇼핑 거래액 비중은 53.5%를 기록해 작년에 처음으로 모바일 비중이 더 높아졌다.

위메프 관계자는 "모바일 환경에 익숙한 20대부터 40대 고객들이 위메프의 주요고객으로 모바일 매출 비중이 PC보다 훨씬 높다"며 "모바일 환경에 최적화된 이커머스로서 새로운 쇼핑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해나갈 예정이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