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기요, 김유정 홍보 모델 발탁...‘함께 즐기는 배달앱’ 브랜드 이미지 강화

입력 2017.03.17 14:44

배달음식 주문 앱 요기요가 새로운 광고 모델로 '구르미 그린 달빛'에 출연한 배우 김유정을 발탁해 브랜드 이미지 강화에 나선다고 17일 밝혔다.

요기요는 김유정이 가진 밝고 활기찬 이미지가 자사가 추구하는 브랜드 이미지와 잘 부합한다고 판단해 모델로 선정됐다. 요기요는 김유정과 함께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침으로써 요기요의 '함께 즐기는 배달앱' 이미지를 강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배달음식 주문 앱 요기요가 새로운 광고 모델로 ‘구르미 그린 달빛’ 출연 배우 김유정을 발탁했다. / 요기요 제공
요기요는 김유정과 함께 한 첫 번째 TV CF '도치피치피보족'편을 공개했다. 도치피치피보족은 3월 요기요 슈퍼레드위크의 요일 별 할인 메뉴인 도시락, 치킨, 피자, 보쌈, 족발 등의 약자로, 요기요를 통해 365일 누구나 다양한 메뉴의 배달음식을 할인 받아 즐길 수 있다는 메시지를 담았다.

요기요는 이번 TV CF를 시작으로 향후 김유정과 함께 한 2편의 CF를 추가로 공개하고 다양한 프로모션도 함께 선보일 예정이다.

박준용 요기요 브랜드마케팅실장은 "향후에도 김유정과 밝음, 활기참, 즐거움 등 소비자들이 '함께 즐기는 배달앱'에 기대하는 이미지를 효과적으로 표현해 배달앱 분야의 대세 브랜드로 자리매김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