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썸, 전세계 가상화폐 거래소 중 거래량 1위 기록

입력 2017.06.28 16:10

국내 가상화폐 거래소 빗썸이 전세계 가상화폐 거래소 중 거래량 1위를 차지했다.

가상화폐 거래소 랭킹 정보 기업 코인힐스는 28일 오전 9시 37분, 국내 거래소 빗썸의 비트코인 거래량이 총 22만7643.89개를 기록, 전세계 거래소 중 가장 높은 거래실적을 기록했다고 28일 밝혔다. 빗썸의 거래량을 금액으로 환산하면 7100억원에 달한다.

전세계 주요 가상화폐 거래소의 거래 현황. / 코일힐스 제공
전세계 가상화폐 거래소 약 115곳 중 폴로닉스는 최근까지 부동의 1위를 유지했다. 거래가 가능한 가상화폐는 총 65종으로, 가상화폐 간 거래까지 포함하면 약 90여개의 거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빗썸은 비트코인, 이더리움, 대시, 라이트코인, 이더리움 클래식 등 총 6개의 가상화폐 거래 서비스를 제공 중으로, 폴로닉스와 비교 시 취급하는 가상화폐 종류가 적다. 이를 두고 빗썸 측은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거래로 폴로닉스를 추월한 것에 더 큰 의미를 두고 있다.

최근 가상화폐 시세 하락세가 거래량을 증가로 이어지고 있다. 지난 주말을 기점으로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등 가상화폐 시세가 눈에 띄게 하락하면서 거래량이 크게 증가했다. 이더리움은 27일 23시에 23만원의 가격대가 형성했다. 6월 평균 이더리움 시세가 37만원인 것과 비교하면 약 33%쯤 하락한 것이다.

비트코인의 6월 평균 시세도 320만원대를 기록했지만, 같은 시점 9%가 하락한 290만원대의 거래가격을 형성했다.

빗썸 관계자는 "최근 가상화폐 하락세와 맞물려 새롭게 시장에 진입하려는 이용자가 늘고 있다"며 "안전한 거래를 위해 빗썸 임직원 모두가 야근까지 하면서 서비스 운영에 매진하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