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 신학기 맞이 휴대폰 기획전...실속형·키즈폰 14종 판매

입력 2018.02.21 11:15

SK플래닛 11번가는 'SKT-11번가 신학기 휴대폰샵' 기획전을 열고 출고가 20만~30만원대의 실속형 스마트폰부터 아이들을 위한 키즈폰까지 다양한 연령대의 학생들이 사용하기 좋은 휴대폰 14종을 한데 모아 판매한다고 21일 밝혔다.

11번가 신학기 휴대폰 샵 기획전 이미지. / SK플래닛 제공
SK텔레콤이 지난해 디즈니와 손잡고 출시한 캐릭터 키즈폰인 '준(JoonN)3 스페셜 에디션'은 음성50분(SKT지정 2회선 무한), 데이터 100MB를 월8800원(완납폰구매시)에 이용할 수 있다. 이 제품은 손쉬운 콜 다이얼 패드로 쉽게 전화 통화가 가능하고, 문자 키패드 메시지, 이동경로∙ 지도맵을 통한 실시간 위치 확인, 안심 지역 이탈 시 알림 등의 안심 기능 등 부모와 자녀의 실생활에 필요한 기능들이 탑재됐다. '미키마우스', '겨울왕국 엘사', '아이언맨' 캐릭터가 적용된 3개 모델로 구성됐다.

할부원금 0원으로 200대 한정 판매하는 '갤럭시 온7 2016'과 출고가 20만~30만원대의 실속형 스마트폰인 '갤럭시온7 프라임 2018', 'LG X4+', '갤럭시와이드2' 등도 저렴하게 내놓는다. 출고가 29만7000원의 '갤럭시와이드2'는 SKT 고객이 band 데이터 세이브 요금제(3만2890원/월)를 선택하면 공시지원금 23만원을 받을 수 있어 단말할부금과 요금제 포함해 매월 3만5682원을 납부하면 된다.

일명 고3폰으로 유명한 '스마트 폴더폰'도 학생들을 위한 실속형 제품으로 인기다. 142g의 초경량 'LG 스마트폴더폰', 3.8형의 넓은 디스플레이를 장착한 '갤럭시 폴더2' 등을 선보인다.

기획전에는 완납폰 구매 시 즉시할인 3만원이 적용되며 할부폰 구매시에는 3만원 상당의 T기프트를 증정한다.

하우성 SK플래닛 11번가 마케팅그룹장은 "원하는 휴대폰 기종과 요금제를 선택한 뒤 상담만 하면 되는 간편한 휴대폰 개통 프로세스를 선호하는 고객들이 점점 더 많아지고 있다"며 "OK캐쉬백 포인트 등 11번가만의 혜택을 활용해 보다 합리적인 가격에 개통할 수 있는 점도 인기 비결이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