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너크립토, 코리아펀딩과 블록체인 기술 개발 MOU 체결

입력 2018.03.16 14:52

블록체인 기업 제너크립토는 P2P금융 기업 코리아펀딩과 블록체인 기술 개발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블록체인 기업 제너크립토와 P2P금융 기업 코리아펀딩이 블록체인 기술 개발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 제너크립토 제공
양사는 IPO 투자자를 위한 블록체인과 스마트 컨트랙트 기술과 P2P 대출 보증을 위한 블록체인과 스마트 컨트랙트 기술을 공동 개발하기로 합의했다.

2015년부터 시작된 국내 P2P금융은 매년 폭발적인 성장세를 기록 중이다. 지난해에는 2조원이 넘는 시장을 형성했고, 올해는 4조원대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코리아펀딩은 그 동안 공모주를 비롯한 우량기업의 장외 주식에 대한 P2P투자를 진행했다. 누적 대출액 규모는 970억원이다.

제너크립토는 국내 블록체인 커뮤니티 '땡글'의 운영자로 활동하는 이운희 대표가 지난해 9월 설립한 기업이다. 국내외 블록체인 전문가들로 구성됐으며, 채굴과 거래소 개발, 미디어 운영 등 각종 블록체인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김해동 코리아펀딩 대표는 "비상장 장외주식을 담보로 하는 P2P대출과 P2P금융 통합 플랫폼 사업을 추진하면서 통합 플랫폼 구축 중이다"며 "블록체인 기반 기술을 개발해 시장에서 미래 지향적인 핀테크 기업으로 자리잡겠다"고 말했다

이운희 제너크립토 대표는 "국내 가상화폐 시장 규모가 190조원으로 추정되는 가운데 블록체인 기술은 앞으로 모든 영역에서 활성화 될 것이다"며 "P2P금융 플랫폼에 블록체인을 적용해 보안성과 활용성이 뛰어난 핀테크 솔루션을 만들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