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 중형 픽업트럭 아틀라스 탄오크 발표…2018 뉴욕모터쇼

입력 2018.03.29 14:37

폭스바겐은 28일(현지시각) 개막한 2018 뉴욕모터쇼에 콘셉트카 아틀라스 탄오크를 최초 공개했다.

폭스바겐 아틀라스 탄오크. / 폭스바겐 제공
이 차는 현재 폭스바겐이 미국에서 판매 중인 중형 SUV 아틀라스를 베이스로 하는 픽업트럭 콘셉트카다. 차 이름의 탄오크는 태평양 해안지역에 높이가 최대 45m에 이르는 나무에서 유래했다.

아틀라스 탄오크는 폭스바겐그룹의 차세대 모듈러 플랫폼 MQB를 채용했으며, 향후 미국 중형 픽업트럭 시장의 주력 차종으로 육성될 계획이다.

동력계는 3.6리터 V6 가솔린 직분사 FSI 엔진에 8단 자동변속기를 조합했다. 최고 280마력을 내고, 최대 35.7㎏·m의 힘을 낸다. 폭스바겐 사륜구동 시스템 4모션을 맞물린 점도 특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