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더리움, 中정부 가상화폐 평가서 1위…비트코인은 13위

입력 2018.05.18 11:35

암호화폐(가상화폐) 이더리움이 중국 정부의 가상화폐 평가에서 1위를 차지했다. '가상화폐 원조'로 꼽히는 비트코인은 13위를 기록했다.

17일(현지시각) 로이터에 따르면 중국 공업통신부 산하 중국 중앙 정보 산업 개발(China Center for Information Industry Development∙CCID)은 28개 가상화폐에 대한 평가를 진행했다. CCID는 기술 능력, 응용 프로그램의 유용성, 프로젝트의 혁신성 등 3개 항목을 기준으로 가상화폐를 평가했다.

중국 중앙 정보 산업 개발(China Center for Information Industry Development∙CCID)이 28개 가상화폐에 대해 평가한 순위. / 트위터 갈무리
이더리움은 총점 129.4점을 받아 1위에 올랐다. 이더리움은 자체적으로 가상화폐를 만들고 투자자에게 판매해 자금을 창출한 덕분에 높은 점수를 받았다. 스팀, 리스크, 네오, 코모도 등은 각각 115.9점, 104.8점, 103.0점, 101.5점으로 2위부터 5위를 차지했다. 반면, 비트코인은 88.1점을 받아 13위에 그쳤다.

CCID는 비트코인∙이더리움∙리플∙라이트코인∙비트코인캐시∙카르다노∙스텔라∙네오∙아이오타∙모네로∙대시∙이더리움클래식∙퀀텀∙나노∙디크리드∙리스크∙제트캐시∙버지∙스트라티스∙시아코인∙스팀∙비트쉐어∙바이트코인∙웨이브∙에이치쉐어∙코모도∙아크 등 28개 가상화폐를 평가했다.

가상화폐 거래에 부정적인 중국이 가상화폐 평가를 한 것을 놓고 해석이 분분하다.

가상화폐 전문 매체 크립토뉴스는 "중국은 가상화폐공개(ICO) 등을 금지했지만 중국 중앙 은행은 가상화폐에 대한 아이디어를 모으는데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가상화폐 #암호화폐 #비트코인 #이더리움 #리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