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MOS 2018] 현대차 'HDC-2 그랜드마스터' 세계 첫 공개...SUV 디자인 방향성 제시

입력 2018.06.07 18:46

현대자동차는 2018 부산국제모터쇼에서 향후 SUV 디자인의 방향성을 담은 ‘HDC-2 그랜드마스터 콘셉트’를 세계 최초 공개했다.

현대차 HDC-2 그랜드마스터 콘셉트. / 부산=박진우 기자
HDC-2 그랜드마스터 콘셉트는 제역할에 맞는 디자인이 잘 표현된 차라는 점에서 세계 최고의 체스 선수를 부르는 명칭 ‘그랜드마스터’의 의미를 담았다. 구조적이며, 역동적인 직선을 강조했고, 강인한 선과 감각적으로 조각된 근육질 보디가 만나 카리스마 넘치는 개성을 드러낸다. 또 그릴과 램프, DRL(주간주행등)은 전형적 디자인을 탈피한 라이트 아키텍처를 통해 기능성과 심미성을 모두 만족하는 진보적인 디자인을 가미했다.

이상엽 현대자동차 스타일링 담당 상무는 “HDC-1 르 필 루즈 콘셉트가 현대차 디자인의 지향점을 선언적으로 보여줬다면, 두 번째 콘셉트카 HDC-2 그랜드마스터 콘셉트는 현대차 디자인 DNA가 전세계 고객의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에 맞춰 얼마나 넓은 스펙트럼의 디자인으로 표현될 수 있는지 보여주는 차”라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