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더네스트, 중동 최대 게임쇼 ‘테헤란 게임 컨벤션 2018’ 참가

입력 2018.07.13 14:47

게임&IT전문 홍보마케팅컨설팅회사 마더네스트는 중동의 대표 게임쇼 ‘테헤란 게임 컨벤션 2018(이하 TGC 2018)’에 참가하며 중동 게임시장 공략에 나섰다고 13일 밝혔다.

TGC 2018은 2017년에 이어 올해로 두 번째를 맞이한 중동 최대 BTB(Business to Business) 게임쇼로, 지난 7월 5일과 6일 이틀간 이란의 수도인 테헤란 IRIB 국제 컨퍼런스 센터에서 개최됐다.

이번 행사에는 전세계 게임산업 관련 주요 연사 60여명과 글로벌 미디어 등을 포함한 세계 각국의 업계 관계자 2300여명이 참가했다.

마더네스트가 TGC2018에 참가했다. / 마더네스트 제공
마더네스트는 이번 TGC 2018에 부스를 열어 한국 게임시장 진출 시 고려해야 할 사항들과 홍보 방안에 대해 컨설팅을 진행하고, 중동 게임업계 관계자 및 중동 미디어와 네트워크를 구축했다.

특히 이란은 게임 시장의 급속한 성장을 이루고 있는 나라다. 한국콘텐츠진흥원 글로벌 게임산업 트렌드 자료에 따르면 게임 시장의 규모는 1억5300만 달러(1719억원)에 달하며, 전체 게임 이용자 중 88%가 모바일을 통해 게임을 즐기고 있다. 안드로이드 OS 기기 사용 비율이 압도적으로 높고, 삼성 기기를 사용하는 이용자 또한 많아 한국 게임사 및 개발사가 최적화하는데 어렵지 않다는 장점이 있다.

마더네스트는 한국 게임시장의 깊은 이해도와 다양한 글로벌 게임을 성공적으로 컨설팅, 홍보마케팅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게임 신흥 시장인 중동을 본격적으로 공략하겠다는 계획이다.

강소영 마더네스트 대표는 “이란은 아시아와 중동, 유럽 대륙을 잇는 거점이자 중동 최대 시장이다. 무한한 성장 가능성을 가진 중동 시장 공략을 본격화해 성공적인 글로벌 노하우를 보유한 컨설팅 회사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