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엠, 크리티카에 신규 전직 ‘스팀 워커’ 추가

입력 2018.07.13 14:53

올엠은 액션 온라인 게임 ‘크리티카’에 신규 전직 ‘스팀 워커’를 추가했다고 12일 밝혔다.

게임 내 인기 캐릭터 격투가의 전직으로 등장하게 된 스팀 워커는 몸에 부착된 출력 장치를 이용한 발차기 중심의 ‘강화 인간’으로 현란한 근접 기술과 빠른 이동기를 특징으로 내세웠다.

다리에 부착된 ‘플로우 컨트롤’은 버프를 중첩하는 시스템으로, 스킬 사용 시 생성되는 스텍을 최대 10개까지 중첩해 캐릭터의 액션을 강화 시킬 수 있다.

크리티카 신규 전직 ‘스팀 워커’. / 올엠 제공
특히 게임 스텍이 최대 충전 상태가 된 경우 스팀 워커의 모든 공격 스킬이 2배 데미지를 줄 수 있도록 강화되며, 크리티컬 데미지 역시 큰 폭으로 증가한다.

이와 함께 플레이 한만큼 꾸준히 능력을 올릴 수 있는 신규 슬롯 ‘탈리스만의 장비’와 도전 욕구를 자극하는 신규 스테이지 ‘패잔병의 군영’이 추가된다.

탈리스만의 장비는 유저가 게임 플레이로 획득한 경험치를 포인트로 환산, 원하는 능력치를 선택해 성장 시키는 아이템이다. 다양한 보상이 마련돼 있는 패잔병의 군영은 70레벨 유저를 위한 스테이지로 하루 2번 입장할 수 있다.

이밖에 강화 전승 기능 업그레이드와 아바타 소지품 창 확장 등 이용자 편의 기능도 개선될 예정이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