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페이, 부산광역시 QR납부 서비스 확대

입력 2018.08.07 15:46

카카오페이가 부산광역시에 ‘카카오페이 청구서’를 통한 QR납부 서비스를 확대한다.

카카오페이는 부산 시민 대상으로 지방세, 상수도 요금, 전기 요금, 아파트 관리비에 이어 세외 수입도 ‘카카오페이 청구서’로 결제할 수 있는 QR납부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7일 밝혔다.

카카오톡에 있는 ‘카카오페이 청구서’에 들어가 ‘QR납부’를 선택해 세외수입 고지서에 있는 QR코드를 스캔하면 카카오페이머니 또는 등록해놓은 신용카드·체크카드로 빠르고 편리하게 결제할 수 있다. 세외수입이란 각종 공공 시설의 사용료 및 임대료, 공공 서비스 이용 시 부과되는 수수료, 공공 사업 관련 수익자 분담금, 과태료·벌금 등이다.

‘카카오페이 청구서’ 부산광역시에 QR납부 서비스 확대. / 카카오페이 제공
앞서 카카오페이는 7월부터 부산시 소재의 아파트 관리비도 ‘카카오페이 청구서’를 통해 QR납부 할 수 있는 서비스도 시행하고 있다.

세외수입과 동일하게 아파트 관리비 고지서에 있는 QR코드를 스캔하면 ‘카카오페이 청구서’로 연결된다. 연결된 화면에서 납부 마감일·계좌 납부 정보 등 간단한 내역의 확인이 가능하며, 하단의 ‘계좌이체’ 버튼을 누르면 수수료 없이 카카오페이머니로 아파트 관리비를 납부할 수 있다.

카카오페이는 추후 신용카드로도 결제할 수 있도록 납부 수단을 확대할 예정이다. 아파트 관리비 QR납부 서비스는 부산 외에 울산, 경주, 포항, 경남 지역 및 제주에서도 제공하고 있다.

카카오페이 관계자는 “부산은 카카오페이를 통한 공과금 및 생활 요금 납부가 전국에서 가장 활성화된 지역이다”며 “앞으로 ‘카카오페이 청구서’를 통해 편리하고 안전한 납부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2016년 출시된 ‘카카오페이 청구서’는 모바일 메신저 기반 전자고지결제(EBPP) 서비스다. 추가 과금 및 별도 앱 설치 없이 카카오톡을 통해 공과금과 아파트 관리비, 학원비, 통신료, 신문구독료 등 각종 생활 요금의 청구서를 관리하고 카카오페이로 바로 납부할 수 있다.

은행 영업시간 제한이나 인터넷 뱅킹 이용의 불편 없이 24시간 원하는 때에 납부 가능하며, 내역도 편리하게 관리할 수 있다. 또한 청구 기관 및 기업은 고객들의 편의성 제고 뿐 아니라, 종이 고지서 발송 비용의 절감 효과도 있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