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를 위한 디지털] 전화번호만 알면 송금도 OK…'간편 송금' 앱 사용법

입력 2018.09.03 06:00

IT 기술을 어떻게 활용할지, 어떤 제품을 구입할 지 궁금하시다고요? IT조선 나를 위한 디지털 코너가 독자 여러분의 선택을 도와드릴 예정입니다. 첨단 IT 기술과 신제품 소식, 제품 이용법 및 활용 팁 등 알찬 정보를 전하고자 합니다. [편집자 주]

2000년, 모바일 뱅킹 서비스가 등장하면서 ‘손바닥안의 은행’ 시대가 열렸지만, 당시 모바일 뱅킹 서비스는 보안카드나 공인인증서가 별도로 필요해 사용하기 번거롭다는 지적을 받았습니다. 2015년에는 간편 송금 서비스 ‘토스(Toss)’를 시작으로 카카오페이, 네이버페이 등 모바일 ‘간편 송금 서비스’가 쏟아져 나왔습니다.

간편 송금 서비스 ‘토스(Toss)’. / 조선DB
간편 송금 서비스는 귀찮은 인증 절차 없이도 안전하게 송금 업무를 진행할 수 있어 인기몰이 중입니다.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2017년 기준 간편송금 이용액은 11조9541억원으로 2016년(2조4413억)에 비해 5배 늘었습니다. 2018년 이용액은 전년보다 3배가량 증가한 27조8682억원에 달할 전망입니다.
나를 위한 디지털, 전화번호만 알면 송금할 수 있다, '간편 송금' 앱 사용법 / 촬영 = 백승현 인턴기자·편집 = 이재범 PD
나를 위한 디지털, 오늘은 간편송금서비스 업계 선두를 달리고 있는 간편 송금 앱 ‘토스(Toss)’ 사용법을 알아보겠습니다.

◇ 토스 앱에 은행 계좌 등록하기

은행 계좌를 등록하기에 앞서 본인 인증을 진행해야 합니다. 이름, 주민등록번호 앞자리, 휴대폰 번호 등 개인 정보를 작성하면 ARS 인증 절차를 진행할 수 있습니다.

토스 앱을 시작하고 본인 인증 절차를 진행하는 과정을 나타낸 도표. / 백승현 인턴기자
화면에 출력된 인증번호를 확인하고, ‘ARS 전화 요청’ 버튼을 누르면 전화가 옵니다. ARS 안내 음성이 나오면 인증번호를 눌러주세요.

ARS 인증을 진행하는 과정을 나타낸 도표. / 백승현 인턴기자
ARS 인증을 마치면 비밀번호를 설정해야 합니다. 비밀번호는 숫자 4자리와 알파벳 1자리로 지정할 수 있으며, 지문 인증을 지원하는 스마트폰을 사용할 경우 비밀번호를 치지 않고 지문 인증을 통해 송금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지문 인증을 사용하기를 원하지 않는다면 ‘사용안함’ 버튼을 눌러주세요.

비밀번호를 설정하는 화면(왼쪽), 지문 인증 사용 여부를 묻는 화면. / 백승현 인턴기자
비밀번호까지 설정하면 본격적으로 계좌를 등록할 수 있습니다. 토스 앱 초기화면에서 ‘계좌 등록하기’ 버튼을 누르세요. 토스의 장점은 계좌를 등록할 때도 공인인증서나 보안카드가 없어도 된다는 것입니다.

‘계좌 등록하기’ 버튼을 누르고 은행을 선택하는 과정을 나타낸 도표. / 백승현 인턴기자
계좌등록도 회원가입과 마찬가지로 ARS 인증절차를 거쳐야 합니다. 화면에 표시된 인증번호를 확인하고, ‘ARS 전화 요청’ 버튼을 누르면 전화가 옵니다. ARS 음성 안내가 끝나면 인증번호를 입력해주세요. ARS 인증을 마치고, 비밀번호를 입력하거나 지문인증을 하면 계좌를 등록할 수 있습니다.

ARS 인증 절차를 마치고 계좌를 등록하는 과정을 나타낸 도표. / 백승현 인턴기자
◇ 전화번호만 알아도 가능한 간편 송금 기능 사용법

토스 앱 초기화면 위쪽의 ‘송금하기’ 버튼을 누르세요. 보낼 금액을 입력하고, 돈을 받는 사람의 연락처나 계좌번호를 입력하세요. ‘실명 입력’란에는 반드시 받는 사람의 실명을 입력해야 하며, 그렇지 않을 경우 송금이 취소될 수 있습니다. 최종화면에서 금액과 받는 사람 등을 확인하고 ‘보내기’ 버튼을 누르세요.

토스 간편 송금 절차를 나타낸 도표. / 백승현 인턴기자
비밀번호를 입력하거나 지문인증절차를 거치면 송금이 완료됩니다. 토스는 받는 사람이 토스를 사용하지 않더라도 송금을 할 수 있습니다. 토스를 안 쓰는 사람에게 돈을 보낼 경우에는 ‘송금알리기’ 기능을 활용하세요. 카카오톡이나 메시지로 토스 송금 링크를 받으면 자신의 계좌번호를 입력하고 돈을 받을 수 있습니다.

메시지로 송금을 알리는 과정을 나타낸 도표. / 백승현 인턴기자
IT조선의 ‘나를 위한 디지털’, 오늘은 간편송금결제 앱 토스 사용법을 알아봤습니다. 궁금한 점이 있으면 언제든지 연락주십시오.


키워드

관련기사를 더 보시려면,

"용량을 줄여주세요"뜰 땐… 카톡 용량 확 줄이는 방법 노창호 PD
스마트폰으로 메시지 보낼 때 오타 줄이는 꿀팁 노한호 PD
[나를 위한 디지털] 위젯을 활용해 스마트폰 꾸미는 법 노한호 PD
"따라 해보세요"… 스마트폰으로 건물 쉽게 찾는 법 노창호 PD
스마트폰 사용 따라하기… 사진 관리와 지도 이용법 차주경 기자
추석에 가족들과 스마트폰 단체사진 센스있게 찍는 법 이재범 PD
스마트폰에 "저장용량이 모자랍니다" 뜰 땐 이렇게 이재범 PD
[나를 위한 디지털] 무엇이든 들어주는 구글 어시스턴트? 이재범 PD
해외여행 가서 길 잃을 걱정 끝… '이 앱' 활용 해보세요 차주경기자
6년만에 한반도 관통… 스마트폰으로 태풍 확인하는 법 차주경 기자
스마트폰으로 길 찾기 어려우셨죠? '나만의 지도' 만드는 법 차주경 기자
"저장공간이 부족합니다"… 스마트폰에 이렇게 뜰 땐 차주경 기자
다들 하는 SNS '나도?'… 페이스북 가입부터 글 쓰는 법 차주경 기자
갑자기 안되는 스마트폰 앱… 업데이트 하셨나요? 차주경 기자
은행업무 첫 어려움… 공인인증서 스마트폰으로 옮기는 법 차주경 기자
'모르는 전화 그만 왔으면'… 정체 모를 전화 차단하는 법 차주경 기자
데이터 1도 안쓰고 동영상·사진 보내는 법이 있다면 차주경 기자
눈이 침침할 땐… 스마트폰 화면 설정 바꾸는 법 차주경 기자
손가락 커도 잘 눌리는 나를 위한 스마트폰 자판 사용법 차주경 기자
알고보면 쉬운… 딸, 아들 얼굴 보려 영상통화 거는 법 차주경 기자
[나를 위한 디지털]스마트폰 볼 때마다 패턴 치기 귀찮으면?...스마트락 사용법 차주경 기자
[나를위한디지털] "기분따라 즐기자", 스마트폰 앱으로 음악 듣는 방법 차주경 기자
엄마 스마트폰 만나지 않고도 고쳐주는 법 차주경 기자
[나를 위한 디지털] 메신저 활용해 선물하는 법 어렵지 않아요 차주경 기자
[나를 위한 디지털] 내 손안의 작은 TV, 유튜브 사용법 차주경 기자
[나를 위한 디지털] 분실 스마트폰 쉽게 찾는 법 차주경 기자
[나를 위한 디지털] 스마트폰으로 이메일 보내는 법 차주경 기자
[나를 위한 디지털] 스마트폰에 새 생명을···공장초기화 하는 법 차주경 기자
[나를 위한 디지털] 구글 플레이스토어 '요금폭탄' 막는 방법은? 차주경 기자
[나를 위한 디지털] 뒤죽박죽 스마트폰 갤러리 깔끔하게 정리하는 법 차주경 기자
[나를 위한 디지털] 카톡 단체 채팅방 만들기 어렵지 않아요 차주경 기자
[나를 위한 디지털] 기념일·생일 깜박하지 않는 '스마트폰 달력' 사용법 차주경 기자
[나를 위한 디지털] 단축번호 활용해 1초만에 전화거는 법 차주경 기자
[나를 위한 디지털] 원격회의·영상통화…카톡만큼 편리한 '행아웃' 차주경 기자
[나를 위한 디지털] 방금 찍은 사진 카카오톡으로 쉽게 공유하는 법 차주경 기자
[나를 위한 디지털] 스마트폰 하나만 있으면 등산 중 길 잃어도 걱정 없어요 차주경 기자
[나를 위한 디지털] 스마트폰 클릭 몇 번으로 '콜 택시' 부르는 법 차주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