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감 2018] '음성정보 수집' 구글은 되고 국내 기업은 불법?

입력 2018.10.10 11:46

인공지능 음성 데이터 수집에도 국내외 기업간의 역차별 문제가 발생되고 있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소속 박성중 의원(자유한국당)은 2017년 방송통신위원회가 발표한 ‘바이오정보 보호 가이드라인’에 따라 국내 기업은 음성 등 바이오 정보의 원본을 수집할 수 없어 국내외 기업 간 역차별이 발생 중이라고 지적했다. 이에 반해 국내에 들어온 구글은 음성 정보의 원본을 저장할 수 있다.

국내 가이드라인은 구글을 비롯해 세계적으로 인공지능(AI) 기술을 선도하는 기업들은 별다른 규제 없이 국내 바이오정보의 원본을 확보할 수 있다. 예컨대 구글은 사용자의 음성 및 오디오의 원본을 저장할 뿐만 아니라 구글 사용자는 구글이 확보한 사용자의 음성 원본을 언제라도 확인할 수 있다.

박 의원에 따르면, 구글에 로그인 후 history.google.com에서 ‘활동제어 항목’ 내에 ‘음성 및 오디오’ 항목으로 들어가면 구글이 사용자로부터 확보한 음성 및 오디오 원본을 들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박 의원은 정부의 섣부른 규제로 국내 인공지능(AI) 산업은 국외 기업과 역차별이 생겼다고 지적한다.

양질의 AI 서비스를 위해서는 음성인식을 비롯한 바이오정보의 원본을 기반으로 알고리즘을 개발하는 것이 중요한데, 국내 기업의 경우 원본 수집이 불가능하기 때문이다.

그는 AI 기술개발을 두고 부처 간 엇박자가 생기는 것도 꼬집었다. 바이오정보 가이드라인을 통해 AI 산업을 규제하는 방통위와 달리 과기정통부는 AI 관련 사업 예산을 2016년 360억 원에서 2017년 792억원으로 오히려 두 배 이상 늘렸다.

박 의원은 "같은 상임위에 속한 정부 부처 내에서도 한 편에서는 AI 개발을 위해 예산을 늘리고 다른 한편에서는 AI 산업을 억제하는 등 정책 혼선이 가중되고 있다"며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술인 AI 산업의 국제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방통위가 정부의 4차산업 육성이라는 정책 방향에 맞춰 바이오정보 가이드라인을 네거티브 시스템으로 바꾸는 규제완화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키워드

관련기사를 더 보시려면,

[국감 2018] 조훈현 의원 "불법 VR 게임 유통 전수조사 필요" 박철현 기자
[국감 2018] 이동섭 바른미래당 의원 “국내 유통 게임 98%가 미검증” 박철현 기자
암호화폐 사셨나요?… 지난해부터 소비자 피해 급증 정미하 기자
중국 스파이칩, 과기부 산하기관에 731대 도입 논란 유진상 기자
[국감 2018] 김경협 "라오스댐 사고, SK의 과도한 이윤 추구가 낳은 인재" 노동균 기자
[국감 2018] 김경진 의원 “우정사업본부 독립 논의 시작해야” 이광영 기자
[국감 2018] 불법 온라인 의약품 거래, 최근 5년간 11만3571건 유진상 기자
[국감 2018] 고용진 의원 "2017년 편의점 5083개 늘었지만 점주 매출과 본사 영업익 동반 감소" 김형원 기자
[국감 2018] 줄줄 새는 NIPA R&D 사업비, 5년간 부당집행액 환수율 47.8% 유진상 기자
[국감 2018] 공개SW 경쟁력 하락, 개발자수 해외대비 0.05%불과 유진상 기자
[화제의 IT키워드] 중국 위안화 스테이블 코인·금융위 국감서 ICO 금지·O2O 속 블록체인 박철현 기자
[국감 2018] 윤석헌 금감원장 “포스코 회계처리 문제 조사할 것” 이광영 기자
[국감 2018]시중 5대 은행, 장애인 고용률 평균 1.07% 불과…현행법 위반 유진상 기자
[국감 2018] 결국은 돈걷어라?…보건복지부 '게임중독 질병 분류' 예고 논란 증폭 박철현 기자
[국감 2018] 송희경 의원 “에너지 블록체인, 도입방안 검토 필요” 유진상 기자
금감원, 부당 대출금리 적발하고도 제재 안해 유진상 기자
[국감 2018] 송희경 의원 "5G 투자 이통사에 한시적 세제 혜택 지원" 이진 기자
[국감 2018] 송희경 의원 “아이디 불법거래 5배 폭증…방통위, 단속 강화해야” 이광영 기자
[국감 2018] 구글·페이스북, 국내 매출·세금 '모르쇠'…강력한 관련법 적용되야 박철현 기자
[국감 2018] 황창규 KT 회장 "5G 장비, 화웨이도 동일선상에서 검토…조만간 발표 예정" 노동균 기자
[국감 2018] 높아진 외인 은행 지분율...단기 이윤에만 치중 유진상 기자
[국감 2018] 심성훈 케이뱅크·윤호영 카카오뱅크, 정무위 증인 제외 유진상 기자
[국감 2018] "단말기 자급률 높아지면 폰 가격 평균 22% 인하 가능" 노동균 기자
"동영상 광고 시청에만 일인당 연간 11GB 소모" 노동균 기자
[국감 2018] 금감원 ‘공공데이터법 위반’ 유진상 기자
이통사 환급액 미수령 사례 65만건… 내 통신사는? 노동균 기자
[국감 2018] "스마트폰 구글 앱 선탑재, 현행 공정거래법 위반" 노동균 기자
과기부 산하 연구원, '가짜학회'로 10억 낭비 노동균 기자
[국감 2018] 박선숙 의원 "5G 주파수 경매, 절차적 문제 심각" 노동균 기자
[국감 2018] 최근 5년간 국정감사·국정조사 불출석 증인 수 74명…벌금 24명·징역 2명 이진 기자
[국감 2018] 홍남기 국무조정실장 "ICO 관련 입장 11월 결정" 정미하 기자
[국감 2018] 이상민 의원 "방통위, 모바일 결제 피해 구제 대책마련 시급" 이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