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2019년 빈폴키즈 책가방 가격 낮추고 무게도 줄여

입력 2018.11.01 10:59

삼성물산의 패션부문 빈폴키즈는 무게를 줄이고 가격을 낮춘 2019년 신학기 책가방을 시장에 출하했다고 1일 밝혔다.

. / 삼성물산 제공
빈폴키즈는 경량 소재를 사용하고 심플한 디자인을 적용해 무게을 줄이고 가격을 낮춘 경량 가방 ‘라이트 캐주얼 백팩’을 선보였다.

라이트 캐주얼 백팩 무게는 기존의 670g 경량 가방보다 10%쯤 가벼운 600g으로 줄였다. 가격은 7만9000원으로 2017년 내놓은 어린이 책가방 가격 대비 20% 저렴하다.

삼성물산은 저출산 기조로 매년 초등학교 입학생이 줄어들고 있지만 2019년은 48만명의 입학생이 유입돼 책가방 시장이 활기를 띌 것이라고 전망했다.

윤성호 빈폴키즈 팀장은 "빈폴키즈는 2017년 신학기 책가방을 출시해 3차 리오더 까지 진행하면서 90% 이상의 판매율을 달성해 책가방 시장의 강자임을 입증했다"며 "2019년 신학기 책가방 시장에서 경쟁우위를 지속시킬 것이다"라고 밝혔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