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트럭코리아, 아시아 최초로 '천연가스 사용하는 트럭' 공개

입력 2018.11.08 18:18

볼보트럭이 천연가스를 연료로 하는 FH LNG를 ‘코리아 트럭쇼 2018’에 아시아 최초 선보였다.

볼보트럭이 아시아 최초로 천연가스 트럭을 한국에서 선보였다. / 볼보트럭 제공
볼보 FH LNG 트럭은 유로6 기준을 충족하는 G13C 엔진과 12단 자동변속기 볼보 아이쉬프트(I-Shift)를 장착했다. 연료로 LNG(액화천연가스)를 사용하며, 디젤차 대비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20%까지 낮춘 것이 특징이다.

볼보 FH LNG 트럭은 가솔린 엔진의 주류인 오토(Otto) 사이클 엔진 대신에 디젤 사이클 엔진 기술을 기반으로 한 가스를 동력원으로 사용한다. 오토 엔진은 점화장치를 사용하기 때문에 동력, 토크 및 안정성에 한계가 있지만, 디젤 사이클 엔진은 직접분사 방식에 가열 압축이 이뤄지기 때문에 높은 출력과 토크를 얻을 수 있다.

FH LNG 트럭의 최고출력은 460마력, 최대토크는 235㎏·m을 낸다. 연료탱크는 4~10바 압력으로 -140~-125℃ LNG가스를 채운다. 이는 최대 1000㎞ 주행할 수 있는 정도의 양이다.

피터 하딘 볼보트럭 인터내셔날 상품기획 총괄 이사는 "천연가스 트럭은 이산화탄소 저감 측면에서 디젤의 대안으로 여겨진다"며 "지속가능한 성장을 목표로 친환경 운송에 기여하기 위해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줄이고 디젤과 동일한 성능을 발휘하는 볼보 FH LNG 트럭을 개발했다"고 전했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