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브이베트남', 10개월 만에 MAU 2배... 베트남서 ‘순항’

입력 2018.11.08 18:21

네이버 브이라이브는 베트남 이용자를 주 대상으로 선보이고 있는 브이베트남이 최근 650만 MAU(Monthly Active Users)를 돌파했다고 8일 밝혔다. 이는 10개월 만에 2배 증가한 수치다.

네이버 측은 올해 7월부터 새롭게 선보인 베트남 공식 음악 프로그램인 ‘V HEARTBEAT(브이 하트비트)’와 글로벌 연예 정보를 제공하는 ‘V TODAY(브이 투데이)’ 등 차별화된 엔터테인먼트 콘텐츠와 다양한 기술적 실험들이 브이 베트남이 빠르게 성장할 수 있는 배경으로 작용했다고 설명했다.

‘브이 하트비트’는 베트남 스타 50여명과 위너, 세븐틴, 몬스타X 등 국내 아이돌 등이 매달 함께 무대를 만드는 베트남 대표 음악프로그램으로 자리잡고 있다.

지난 10월에 진행한 ‘브이 하트비트’의 라이브 방송은 44만명이 시청할 정도로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또한 브이베트남은 베트남 가수 수빈과 한국 가수 지연이 콜라보레이션 한 음원을 발매하고, 브이베트남 오리지널 예능 프로그램 및 웹드라마를 제작하는 등 다양한 시도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 5일 방탄소년단 멤버 정국이 출연한 브이라이브 화면 갈무리. / 네이버 제공
지난 5일 브이라이브에서는 방탄소년단 멤버 지민과 정국의 개인영상이 1억 조회수를 달성하는 기록을 세웠다. 해당 영상을 감상한 이용자 중 82%가 글로벌 팬이며, 동남아권에서는 베트남 팬들이 가장 많이 시청했다

박동진 브이베트남 리더는 "브이라이브가 스타와 팬이 가깝게 소통할 수 있는 글로벌 플랫폼으로서 자리잡았다"며 "베트남에서도 브이라이브는 가장 많이 즐기는 엔터테인먼트 서비스로 성장할 수 있도록 현지 업계와 계속해서 다양한 협업을 만들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