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카-기아차, ‘청춘, 내:일을 그리다 캠페인’ 시즌3 진행

입력 2018.11.09 17:59

그린카와 기아자동차는 청년 창업을 지원하기 위해 ‘청춘, 내:일을 그리다 시즌3’ 사회공헌 캠페인을 공동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청춘, 내:일을 그리다’는 고객이 그린카 카셰어링 서비스로 기아차를 이용하면 주행거리에 따라 청년 창업 지원금이 자동으로 적립되는 사회공헌 캠페인이다. 청년의 내 일(My Job)과 내일(Tomorrow)을 응원하는 따뜻한 메시지를 전하고자 시작된 이번 캠페인은 지난 2017년 11월 시즌1을 시작으로 3회째다.

9일부터 오는 12월 16일까지 그린카 카셰어링 서비스로 기아자동차 차량을 이용하면 주행거리 1km당 50원씩 기부금이 적립된다. 캠페인 대상 차량은 모닝, 레이, 니로, 스포티지, K5 등 그린카에서 운영하는 기아자동차 전 차종이다. 개인 기부금액과 전체 기부금액 현황은 그린카 모바일 앱 또는 홈페이지 내 캠페인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기아차 제공
이번 캠페인을 통한 기부 목표 금액은 총 1억원이며, 적립된 기부금은 기아자동차와 그린피플(그린카 회원) 이름으로 청년 소셜벤처 창업가 지원을 위해 열매나눔재단에 기부된다.

또한 그린카는 캠페인 참여 활성화를 위해 누적 기부금이 가장 많은 고객 상위 5명을 선정해 그린카 무료 이용권 등 감사 선물을 증정한다.

김좌일 그린카 대표이사는 "지난 시즌2 캠페인 지원을 받은 청년 창업자들이 사업 활동을 활발히 이어가고 있다는 소식을 접하고 이번 시즌3 캠페인 추진을 결정하게 됐다"며 "대한민국 청춘들이 내일을 그려나갈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