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통3사, 7일 뉴 아이패드 프로 선봬…무게 ‘468g’ 불과

입력 2018.12.06 10:10

이통3사는 7일 각사 공식온라인몰과 대리점에서 애플 ‘뉴 아이패드 프로’를 출시한다고 6일 밝혔다. 뉴 아이패드 프로는 화면 크기와 내장메모리 용량이 다른 총 8가지 모델로 나온다.

이 제품은 가볍고 얇은 것이 특징인 제품이다. 두께는 5.9㎜, 무게는 11인치 모델 기준 468g이다. 또 물리 홈버튼을 없애고 베젤리스 디스플레이도 적용했다.

뉴 아이패드 프로 제품 사진. / SK텔레콤 제공
기능도 향상됐다. A7-코어와 A12X 바이오닉칩이 탑재돼 전작보다 두배 빠르게 그래픽을 처리할 수 있다. 아이패드 시리즈 중 최초로 페이스ID 기능도 지원한다.

뉴 아이패드 프로의 출고가는 117만7000~244만2000원이다.

SK텔레콤은 뉴 아이패드 프로의 공시지원금은 ‘T탭 18요금제(월 1만9800원, 부가가치세 포함)’ 기준 9만5000원이라고 설명했다.

KT는 뉴 아이패드 프로를 ‘데이터투게더 라지’로 이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데이터투게더 라지는 월 1만1000원(부가세 포함)에 데이터 1GB가 제공되며, 모회선인 LTE 스마트폰의 데이터를 공유해 사용 가능하다.

LG유플러스는 공식 온라인몰 ‘U+ 숍’에서 뉴 아이패드 프로 구매를 원하는 고객을 위해 '입고알림 신청'을 진행한다. 입고알림을 신청한 고객은 7일부터 기기 입고에 따라 순차적으로 연락을 받을 수 있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