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9] LG전자, MS '애저' 클라우드로 AI 자율주행 SW 개발

입력 2019.01.09 10:14

LG전자가 글로벌 소프트웨어 업체 마이크로소프트(MS)와 인공지능(AI) 자율주행 소프트웨어 개발을 위해 손을 잡았다.

LG전자는 7일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에서 MS와 AI 자율주행 소프트웨어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김진용 LG전자 VS사업본부장(왼쪽)과 크리스 카포셀라 MS 최고 마케팅 책임자가 7일 AI 자율주행 소프트웨어 개발을 위한 MOU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LG전자 제공
LG전자는 MS의 클라우드 플랫폼 ‘애저'를 활용해 AI 자율주행 소프트웨어를 개발한다. 이를 통해 차세대 주력 사업인 자율주행차 부품 및 인포테인먼트 경쟁력의 발판을 마련한다.

양사는 ▲다목적 전방 카메라 및 운전자 모니터링 카메라 등 AI 기반 첨단 운전자보조시스템(ADAS) ▲가상 비서 솔루션 액셀러레이터를 활용한 음성지원 차량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데이터박스 서비스를 이용한 AI 소프트웨어의 학습 및 검증 데이터 처리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업한다.

LG전자는 MS 애저가 지원하는 고성능컴퓨팅(HPC), 그래픽 처리 유닛(GPU) 등의 연산력을 이용해 AI 자율주행 소프트웨어를 학습시키는 데 투입하는 시간을 대폭 단축시킬 것으로 기대한다. AI 자율주행 소프트웨어 전 세계 주요 도시의 다양한 도로 및 교통 환경을 학습시키기 위해서는 기존 환경에서는 하루 이상이 소요되지만, 애저를 이용하면 수분 내로 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또 AI 자율주행 소프트웨어를 학습시키는 연산력 외에도 애저가 지원하는 음성인식 가상 비서 솔루션 액셀러레이터를 통해 운전자가 목적지까지 교통상황 확인, 주변 맛집 검색, 원하는 노래 재생 등 다양한 작업을 지원하는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구현할 계획이다.

LG전자는 이외에도 세계 각지의 도로, 차선, 표지판, 차량 등 여러 사물의 특징을 담은 데이터를 애저에 빠르고 간편하게 업로드하는 데이터박스 서비스를 통해 AI 자율주행 소프트웨어를 학습시킨 후 ADAS에 탑재해 국내에서 전 세계의 도로를 검증할 수 있게 됐다.

김진용 LG전자 VS사업본부장 부사장은 "LG전자의 뛰어난 자동자부품 기술력에 최고의 경쟁력을 갖춘 MS의 클라우드 인프라를 적용해 자율주행 시대를 앞당기는 차세대 자동차 부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키워드

관련기사를 더 보시려면,

드디어 모습 드러낸 최초 '폴더블폰'… '완성도'에 갈린 반응 류은주 기자
[CES 2019] 박정호·하현회, 5G 먹거리 찾아 ‘종횡무진’ 이광영 기자
[CES 2019] SKT, 토르드라이브와 MOU…한국형 5G 자율주행 서비스 시동 이광영 기자
[CES 2019] LG·네이버, 더 똑똑한 로봇 연구개발 협력 확대 노동균 기자
[CES 2019] SKT·죽스·디에이테크놀로지, 5G 로봇택시 개발 추진 이광영 기자
[CES 2019] 샤프 "가정용 마이크로포서즈 8K 비디오 카메라 개발 중" 차주경 기자
[CES 2019] 렉사, 4K 블루레이 영화 20편 담는 '1TB SDXC' 선봬 차주경 기자
램프로 소통한다… 현대모비스, '엠비전' 공개 박진우 기자
삼성·LG, 초프리미엄 TV 놓고 때 아닌 '경제성' 논쟁 왜? 노동균 기자
[CES 2019] 다쏘시스템, ‘2030년 미래 도시’ 경험 공유한다 최용석 기자
한박자 쉬어가는 광학 업계…"CES보다 '여기'에 주력" 차주경 기자
[CES 2019] 에프엑스기어, AR 피팅 솔루션으로 토종 3D 아바타 기술 뽐내 최용석 기자
[CES 2019] 아우디, 미래의 자동차 속 엔터테인먼트 기술 선보여 박철현 기자
[CES 2019] 현대·기아차, 차량용 홀로그램 AR 내비게이션 선봬 최용석 기자
[CES 2019] 27개 언어 통역에 항공수속 절차까지 “구글 어시스턴트 생태계 확장" 차현아 기자
[CES 2019] 셀바스 AI, 인공지능 기반 헬스케어 솔루션 공개 유진상 기자
[CES 2019] 하만, 미래 자동차 위한 첨단 커넥티드 카 기술 선봬 최용석 기자
[CES 2019] 레노버, 알렉사 탑재한 스마트탭·AI품은 노트북 쏟아내 최용석 기자
[CES 2019] 권봉석 LG전자 사장 "롤러블 올레드 TV로 디스플레이 진화 정수 보여주겠다" 노동균 기자
알렉사 품은 변기 등장… 어떤 기능이? 류은주 기자
[CES 2019] 박정호 SKT 사장 “5G 시대, 미디어로 시작해 게임으로 돈 번다” 이광영 기자
[CES 2019] 온쿄, 게이밍 브랜드 '시도' 론칭 김형원 기자
[CES 2019] 하현회 LGU+ 부회장, 5G 수익모델 ‘자율車’서 찾는다 이광영 기자
[CES 2019] 박정호 SKT 사장, 고동진 삼성 사장과 협력방안 논의 이광영 기자
[CES 2019] 김현석 사장 "뉴 빅스비, 삼성 TV·가전·전장 등 전사적으로 확대 적용" 노동균 기자
[CES 2019] LG, 세계적 AI 권위자 '앤드류 응'과 맞손 노동균 기자
[CES 2019] 엔비디아 지포스 RTX 20시리즈 '데톱·모바일 버전 총출동' 최용석 기자
애플 스마트홈 '홈킷' 관련 제품 대거 등장 차주경 기자
[CES 2019] 인텔, 차세대 10나노 플랫폼…컴퓨팅·AI·클라우드·5G 아우른다 최용석 기자
[CES 2019] 박정호 SKT 사장, 자율주행 협업 '광폭 행보' 시동 이광영 기자
[CES 2019] 코웨이, 정수·공기청정·비데 혁신 기술 선봬 차주경 기자
퀄컴, 연내 5G 스마트폰에 '스냅드래곤 855' 공급 노동균 기자
"기다리지 마세요"… 순식간에 물 데우는 전기주전자 등장 김형원 기자
[CES 2019] 韓 스타트업, 기술 인정 받아 혁신상 휩쓸어…글로벌 시장 노린다 류은주 기자
아우디, 자동차 뒷좌석에서 우주여행하는 기술 선보여 박진우 기자
[CES 2019] 소니, 8K TV 브라비아 Z9G 시리즈 선봬 차주경 기자
[CES 2019] 박일평 CTO “LG 씽큐 개방 통해 혁신 생태계 연다” 이광영 기자
[CES 2019] 에이서, 신형 초슬림·초경량 노트북 ‘스위프트 7’ 공개 최용석 기자
[CES 2019] LG “씽큐로 고객 삶 변화시킬 것” 이광영 기자
[CES 2019] 인스타360, 포서즈 센서 탑재 11K VR 카메라 '티탄' 선봬 차주경 기자
[CES 2019] 현대차, 모빌리티 솔루션 업체로 진화…핵심은 E·C·O 박진우 기자
[CES 2019] 김현석 삼성 사장 "기기 연결성 넘어 지능화된 서비스 구현" 노동균 기자
[CES 2019] SKT, 5G 미디어·모빌리티 기술 선봬 이광영 기자
[CES 2019] SKT, 싱클레어와 JV 설립해 20조 규모 美 방송시장 공략 이광영 기자
[CES 2019] 상상이 현실로…삼성·SKT, 5G로 바뀐 생활상 공개 이광영 기자
LG, 화면 둘둘 말고 펴는 '롤러블 TV' 최초 공개 노동균 기자
[CES 2019] 에이수스 ROG, '지포스 RTX 기반' 최신 게이밍 노트북 공개 최용석 기자
'초연결 사회' vs '더 나은 삶'…삼성·LG, 미래기술 선점경쟁 노동균 기자
[CES 2019] AMD, 신형 모바일 프로세서 공개...노트북·크롬북 1분기 출시 최용석 기자
[CES 2019] 개봉박두 'VR'…고화질·고해상도는 기본이고 5G 시너지 전망도 차주경 기자
[CES 2019] 삼성전자, AI·5G가 바꿀 미래 '초연결 시대' 라이프스타일 제시 노동균 기자
[CES 2019] 로봇팔부터 모빌리티까지…네이버, 13종 신기술·시제품 선보인다 차현아 기자
LG, '올레드 폭포'로 시선 끌고 AI·로봇으로 미래 제시 노동균 기자
[CES 2019] 룰루랩, AI 기반 뷰티 스토어 선봬 김형원 기자
CES 2019… 車 향연, 주목할 '모빌리티 신기술'은 박진우 기자
AI 주도권 경쟁 3라운드…구글 vs 아마존 물밑경쟁 승자는? 노동균 기자
삼성, '공간·화질 혁신' 모니터 신제품 대거 공개 노동균 기자
LG, '올레드에서 나노셀까지' 초고화질 8K TV 대거 선봬 노동균 기자
소니, 엑스페리아 XA3 시리즈 공개 류은주 기자
[CES 2019] 박정호·이석희·김준·이완재…SK 경영진, 새 먹거리 찾아 총출동 노동균 기자
[CES 2019] 개막 D-7…3D프린팅·VR·드론에 관심 집중 차주경 기자
[CES 2019] 달리는 차안에서 휴식을?…BMW '비전 i넥스트' 혼합현실형 자율주행 구현 차현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