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 23일부터 판매…국내 1700대 한정

입력 2019.01.11 08:54

현대자동차는 코나 아이어맨 에디션의 가격 및 적용품목 등을 공개하고, 23일부터 1700대 한정판매에 돌입한다고 11일 밝혔다.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 / 현대차 제공
전세계 7000대만 만들어지는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은 마블 엔터테인먼트와 현대차가 2년동안 협업을 통해 만들어진 차다. 세계 최초의 마블 캐릭터 적용 양산차로, 국내 고객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국내 1700대가 배정됐다.

외장색은 아이언맨이 첫 등장한 1963년 코믹북 ‘테일즈 오브 서스펜스’의 오리지널 수트에서 따온 무광 메탈릭 그레이(짙은 회색)이다. 여기에 영화를 통해 익숙해진 아이언맨 수트의 붉은색을 곳곳에 칠했다. 또 마블로고가 새겨진 V자 모양의 후드 가니쉬, 아이언맨의 눈매를 닮은 주간주행등과 LED 헤드램프 등으로 개성을 표현했다.

실내는 아이언맨 마스크와 스타크 인더스트리(토니 스타크의 회사) 로고를 시트, 클러스터 등에 적용하고, 아이언맨 헤드업 디스플레이 웰컴 애니메이션과 기어노브, 크래쉬패드 위 토니 스타크 서명 등이 눈에 띈다.

동력계는 1.6리터 가솔린터보 엔진에 7단 듀얼클러치 변속기(DCT)를 조합한다. 네바퀴굴림을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게 했다.

가격은 2945만원이다.

한편, 현대차는 국내 판매 제품에 한해 아이언맨 마스크 루프 스킨과 사이드 도어에 스타크 인더스트리 로고를 무상으로 붙여주는 ‘커스텀 데칼 패키지’ 장착 이벤트를 펼친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