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CES 혁신상 71개 휩쓴 한국 ICT 기술이 세계 선도할 것"

입력 2019.01.29 16:34

문재인 대통령은 29일 서울 동대문구 DDP에서 열린 ‘ICT혁신과 제조업의 미래’ 콘서트에 참가해 한국 정보통신기업 관계자를 격려했다.

ICT혁신과 제조업의 미래 콘서트 모두발언중인 문재인 대통령. / 청와대 제공
문 대통령은 모두발언에서 "전세계 165개국 4600개 기업이 참여한 정보통신 전시회 CES 2019에서 한국 기업이 최다인 71개 혁신상을 받았다"며 "수상 기업의 양상이 대기업뿐 아니라 중견 및 중소기업, 스타트업과 학계에 이르기까지 다양하다는 점도 고무적인 일이다"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CES 2019에서의 성과를 토대로 한국 ICT 기술이 전세계에서 불고 있는 4차 산업혁명시대를 선도할 것이라는 자신감을 느꼈다고 밝혔다.

이어 문 대통령은 " 우리 국민들께서 라스베이거스까지 가지 않고도 그 혁신제품들을 보실 수 있도록 외국 전시에 이어서 국내에서 다시 한 번 전시를 열어 주신 것에 대해 깊이 감사를 드린다"며 "상상을 뛰어넘는 아주 대단한 아이디어 제품들이 많은 만큼, 국민들께서 직접 혁신 제품들을 보시고 우리의 혁신이 어디까지 와있는지 살펴보는 기회로 삼았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