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규어랜드로버, 2019년형 F-페이스 선봬…7110만~1억260만원

입력 2019.02.08 11:24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는 안전 및 편의품목을 강화한 2019년형 재규어 F-페이스를 출시했다고 8일 전했다.

. / 재규어랜드로버 제공
새 차는 어댑티브 LED 헤드램프를 전 모델 기본 장착하고, 오토 하이빔 어시스트로 안전 주행을 돕는다. 또 모든 모델에 루프레일을 적용해 다양한 액세서리 접목을 가능하게 했다.

실내는 대시보드 상부 커버와 센터콘솔 사이드 부분 등의 마감 품질을 개선했다. 스웨이드 헤드라이닝, 조명 처리된 알루미늄 트레드 플레이트, 메탈 스포츠 페달 킷 등을 넣어 고급스러움을 살렸다. 기존에는 포트폴리오 모델에만 있던 인테리어 무드 라이팅을 30d S에 추가했다.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ADAS)도 강화했다. 차선 이탈이 우려되면 조향을 통해 충돌을 방지하는 차선유지어시스트, 운전자 피로를 분석해 메시지를 보내는 운전자 모니터링 시스템이 기본 탑재됐다. 프레스티지를 제외한 전 모델에 스톱-앤-고 기능을 포함하는 어댑티브 크루즈 콘트롤과 사각지대 어시스트를 지원한다.

이밖에 프레임리스 룸미러, 키리스 엔트리, 스마트폰 앱으로 원격 설정을 지원하는 인컨트롤 리모트 프리미엄 등도 추가했다.

2019년형 F-페이스 가격은 20d 프레스티지 7110만원, 20d R-스포츠 7780만원, 20d 포트폴리오 7940만원, 30d S 1억260만원이다. 모든 제품에는 구입 후 5년 동안 필요 소모품을 교체해주는 ‘5년 서비스 플랜 패키지’를 포함한다.

한편, 회사는 2019년형 F-페이스 출시를 기념해 보증 기간을 5년/20만㎞로 연장한 보증 프로그램을 2월 모든 차량 출고고객에게 제공한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