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 언팩] ⑫갤럭시S10이 가진 5가지 ‘최초’ 타이틀은 ㅇㅇㅇ

입력 2019.02.21 10:40

삼성전자는 20일(이하 현지시각)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삼성 갤럭시 언팩 2019’에서 차세대 스마트폰 ‘갤럭시S10’을 공개한 가운데, 이 제품이 보유한 세계 최초 기술에 관심이 쏠린다.

갤럭시S 시리즈 10주년을 기념해 나온 갤럭시S10은 ▲다이내믹 AMOLED ▲슈퍼 스테디 기능 ▲무선 배터리 공유 기능 ▲2.0Gbps 다운로드 속도의 LTE 규격 지원 ▲유니티 엔진 탑재 등 ‘최초’ 수식어가 붙는 5가지 특징을 가졌다.

갤럭시S10 이미지. / 삼성전자 제공
갤럭시S10은 사전 유출된 정보대로 카메라 홀을 뺀 스마트폰 전면이 모두 화면으로 구성된 ‘인피니티 오(O) 디스플레이(Infinity-O Display)’ 디자인을 채택했다. 모바일 컬러 볼륨을100% 재현해 더 생생한 화질을 즐길 수 있는 ‘다이내믹 AMOLED’를 최초 탑재해 진정한 풀 스크린 경험을 제공한다.

전문가용 카메라 수준으로 손떨림을 방지해 주는 ‘슈퍼 스테디(Super Steady)’ 기능도 돋보인다. 자전거나 스케이트보드를 타면서 동영상을 찍어도 흔들림을 잡아줘 방송사에서 흔들림을 잡기 위해서 쓰는 ‘액션캠’ 수준의 결과물을 기대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S10과 호환되는 기기를 제품 위에 올려두면 충전할 수 있는 무선 배터리 공유 기능도 최초 공개했다. 갤럭시S10 뒷면에는 무선 충전 패드가 탑재돼 있다. 기기 내에서 배터리 공유 기능을 활성화한 후 뒷면에 다른 기기를 갖다대기만 하면 바로 충전이 시작된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갤럭시S10에 탑재된 무선 충전 패드는 무선 충전 전자제품의 평준화와 호환성을 위해 만들어진 글로벌 표준화 규격인 ‘치(Qi)’ 인증 제품이라면 모두 충전 가능하다.

갤럭시S10은 차세대 '와이파이 6' 규격을 지원하는 동시에 스마트폰 최초로 LTE 규격에서 최대 2.0Gbps 다운로드 속도를 구현했다.

특히 이 폰은 스마트폰 최초로 ‘유니티 엔진’에 최적화해 포트나이트, 아스팔트9과 같은 게임을 최고 성능으로 즐길 수 있다.

드류 블랙커드 삼성 프로덕트 마케팅 시니어 디렉터는 20일 열린 갤럭시 언팩 행사에서 "갤럭시S10의 게임 퍼포먼스를 높이기 위해 유니티와 협력을 진행 중이다"라며 "갤럭시S10은 유니티가 새롭게 개발한 기술이 최적화된 최초의 스마트폰이 될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