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인포섹, 동남아 시장 공략 거점 싱가포르에 보안관제센터 개소

입력 2019.03.13 16:51

SK인포섹은 1400억원 규모로 추산되는 싱가포르 보안관제 시장 공략을 위해 현지 파트너 업체와 함께 보안관제센터를 개소했다고 13일 밝혔다.

SK인포섹과 싱가포르 현지 파트너 업체 관계자가 새로 개소한 보안관제센터를 둘러보고 있다. / SK인포섹 제공
지난해부터 싱가포르 보안관제 사업을 시작한 SK인초섹은 JTH그룹 산하 IT 공급 업체 이노빅스와 보안 업체 아두라 두 곳과 파트너십을 맺었다. JTH그룹은 1832년 영국 동인도 회사로 시작해 포춘지 글로벌 500대 기업에 오른 자딘 매더슨 그룹 산하 테크놀로지 조직이다.

이번에 싱가포르에 개소한 보안관제센터 구축 및 운영에 대한 기술지원 전반은 SK인포섹이 맡았다. 또 한국에 위치한 SK인포섹 보안관제센터에서 사이버 위협에 대한 분석을 지원한다.

이노빅스와 아두라는 서비스 운영과 영업을 지원한다. 올해까지 100개 고객사 확보를 목표로 하고 있다. 자딘 매더슨 그룹 내 계열사도 보안관제 고객으로 유입시킨다는 계획이다.

이용환 SK인포섹 대표는 "글로벌 보안 업체들이 높은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동남아시아 지역을 공략하기 위해 거점으로 삼는 곳이 바로 싱가포르다"라며 "싱가포르 보안관제센터는 홍콩, 말레이시아 등으로 사업 전선을 확대하기 위한 전진 기지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