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이스라엘, 양자·우주·생명과학 협력 합의

입력 2019.04.08 12:00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는 7일 오후 이스라엘 텔아비브에서 이스라엘 과학기술부와 제9차 한-이스라엘 과학기술공동위원회(이하 공동위)를 개최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공동위는 1994년 11월 체결한 과학기술협력협정에 따라 열렸다. 1995년 처음 공동위가 개최됐고, 이후 지금까지 총 8차례 공동위가 열렸다. 양측은 총 44개의 과학기술분야 공동연구를 추진하는 등 협력을 이어왔다.

./ 과기정통부 제공
9차 공동위에서는 양자통신분야(초소형 양자암호 통신 칩 개발), 우주분야(우주천문 관측용 공동임무 개발), 생명과학분야(대응 작물 개발) 등 협력 추진을 합의했다.

또한, 공동연구 등을 통해 구축한 네트워크와 기초연구 성과를 토대로 생명과학과 환경공학, 나노소재 분야 후속 연구를 논의했다.

한국 수석대표로 참석한 송경희 과기정통부 국장은 "이번에 합의한 양자통신, 우주, 생명과학 분야는 물론 향후 한국의 혁신성장을 적극적으로 뒷받침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