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카자흐 정상, 5G 교류 활성화 담은 '선언문' 발표…국제 IT협력센터 설립 합의

입력 2019.04.22 18:13

한국과 카자흐스탄이 5G 기반 교류와 국제 IT협력센터 공동 설립 등 협력에 나선다.

문재인 대통령과 조마르트 토카예프 카자흐스탄 대통령은 22일 정상 선언문을 발표했다. 양국은 선언문에서 한국의 세계 최초 5G 상용화 경험을 공유해 4차 산업혁명 시대 공동 대응과 포용적 혁신성장 기회 확대 협력을 약속했다.

특히, 한국은 카자흐스탄 정부의 4차 산업혁명 시대 효과적 대응을 위한 ‘디지털 카자흐스탄(2018-2022)’ 프로그램의 실질적 구현을 돕는다 .

./ 청와대 제공
양국 정상간 선언문 발표에 앞서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은 카자흐스탄 디지털발전·방위항공우주산업부와 4차 산업혁명 MOU, 우주협력 MOU, 국제IT협력센터 설치를 위한 의향서(LOI) 등을 체결했다.

양국은 한국 기업의 현지 진출을 돕기 위해 누르술탄에 ’국제 IT협력센터’를 설립할 예정이다.

다음은 문재인 대통령의 한·카자흐스탄 공동언론발표문 전문이다.

먼저 국빈으로 초청해 주시고 나와 우리 대표단을 따뜻하게 환대해 주신 토카예프 대통령님과 카자흐스탄 국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올해는 카자흐스탄과 한국이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수립한 지 10주년이 되는 뜻깊은 해입니다. 이러한 중요한 해에 대통령님과 양국 협력의 미래에 대해 허심탄회한 대화를 나누게 되어 아주 기쁩니다.

카자흐스탄은 1991년 독립 이후 중앙아시아 국가 가운데 가장 눈부신 경제발전을 이뤘습니다. 나자르바예프 초대대통령님과 토카예프 대통령님의 위대한 지도자의 비전과 카자흐스탄 국민의 노력이 일궈낸 결실입니다.

이제 카자흐스탄은 ‘카자흐스탄-2050’ 국가발전 전략을 세우고 2050년까지 세계 30대 선진국이 되기 위한 노력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한국 역시 유라시아의 평화와 공동 번영을 목표로 ‘신북방정책’을 역점 추진하고 있습니다.

오늘 우리 두 정상은 양국의 정책을 조화롭게 연계해 양국 관계를 심화 발전시킬 방안에 대해 폭넓게 논의했습니다.

첫째, 미래지향적 협력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공동 대응하기 위해, ICT, 5G, 빅데이터, 사물인터넷 등 첨단 산업 분야에서 실질 협력을 적극 모색하기로 했습니다. 누르술탄에 설립 예정인 ‘한-카자흐스탄 국제 IT 협력센터’는 양국 미래 협력의 중심이 될 것입니다. 첨단기술과 혁신산업 분야의 교류를 확대하고, 카자흐스탄 전문 인력 양성에도 기여하길 기대합니다.

건설 인프라 분야에서도 협력사업을 적극 발굴하고, 이번 방문 계기에 ‘알마티 순환도로’를 착공하기로 했습니다. 알마티 순환도로는 한국 기업이 참여한 중앙아시아 최초의 민관합작투자사업(PPP)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큽니다. 또한, 한국 자동차 생산공장 설립이 결정되었고, 어제 양국 기업과 정부가 만나 관련 행사를 진행했습니다. 양국의 대표적 협력 사례로 성공을 거두길 기대합니다.

보건의료 분야에서는 e-헬스 분야와 기술·전문가 교류 등 다양한 협력사업을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국민의 삶의 질과 직결된 보건의료 협력을 통해 양국 국민들의 건강과 행복이 향상될 것입니다.

우리 두 정상은 이러한 신규 협력사업을 망라한 ‘프레쉬 윈드(Fresh Wind)’ 프로그램을 채택했습니다. 양국 실질 협력을 보다 체계적으로 추진하게 되어 아주 기쁘게 생각합니다. 협력 분야가 우주와 방산 등 새로운 영역까지 확대되길 기대합니다.

둘째, 양국 국민들 간 교류를 더욱 활성화하기로 했습니다. 우리는 양국 수교 30주년이 되는 2022년을 ‘상호 문화 교류의 해’로 지정하고, 다양한 문화교류 행사를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얼마 전 한국 국립중앙박물관에서 ‘황금인간의 땅, 카자흐스탄’이라는 전시회가 열려, 많은 사람들의 관심과 호응을 얻었습니다.

올해 카자흐스탄 내에서 전략적 동반자 관계 10주년을 축하하는 다양한 문화 공연이 개최된다니 더욱 반갑습니다. 한복과 전통 음악, 한국 영화를 함께 감상하면서, 국민들 간 유대감이 더 높아지기 바랍니다.

양국은 사법분야 협력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이번에 체결한 수형자이송조약은 양 국민의 안전과 편익을 높이게 될 것입니다.

셋째, 우리 두 정상은 한반도와 중앙아 지역의 평화와 번영을 위해서도 계속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오늘 토카예프 대통령님은 한반도 평화를 위한 우리 정부의 노력을 환영하고, 앞으로도 적극 지지할 것이라고 말씀해주셨습니다. 정말 큰 힘이 되었습니다. 감사드립니다.

카자흐스탄의 비핵화 경험은 한반도 비핵화에 영감을 주고 있습니다. 우리는 이와 관련한 대화와 협력을 지속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또한, 우리는 한국과 중앙아 5개국 간 다자협력의 틀로 발전한 ‘한-중앙아 협력포럼’을 높이 평가했습니다.

올해 10월 ‘제12차 한-중앙아 협력포럼’이 장관급으로 격상되어 이곳 누르술탄에서 개최됩니다. 이를 환영하며,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한국과 중앙아 간 상설 소통 채널로서 2017년 서울에 개소한 포럼 사무국의 역할 제고를 위해서도 함께 노력하기로 했습니다.

오늘 토카예프 대통령님과 마음을 터놓고 나눈 대화를 잊지 않겠습니다. 양국 국민들과 정상 간의 우정과 신뢰는 양국 관계의 든든한 기반입니다. 양국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보다 내실 있고 미래지향적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더욱 긴밀히 소통하고 협력해 나가기를 기대합니다.

다시 한번 따뜻한 환대에 감사드립니다.

라흐멧! (감사합니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