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품목 강화에 타이어 선택지 넓혔죠" 기아차 2020년형 스팅어 출시

입력 2019.05.08 15:35

기아자동차는 상품성을 강화한 2020년형 스팅어를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 / 기아자동차 제공
2020년형 스팅어는 편의·안전품목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전방충돌방지(FCA, 차량/보행자 감지), 고속도로 주행 보조(HDA),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등을 포함한 안전패키지 ‘드라이브 와이즈’를 2.0T/2.2D 플래티넘부터 기본적용하는 것. 여기에 전 트림 윈드실드 차음글라스와 공기청정모드를 신규 적용했다.

3.3T GT는 스티어링 휠의 움직임에 따라 전조등 각도를 좌우로 조절하는 다이나믹 밴딩 라이트(DBL), 스포츠 모드 연동 운전석 볼스터 조절장치 등을 신규적용했다. 이밖에 기존 3.3T GT에 한정했던 다크레드팩 인테리어를 2.0T/2.2D 플래티넘으로 확대했다.

타이어 선택지도 넓혔다. 2.0T 플래티넘(19인치 휠)이나 3.3T GT는 미쉐린 여름용 타이어 또는 사계절용 타이어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가격은 가솔린 2.0T 프라임 3524만원, 2.0T 플래티넘 3868만원, 3.3T 4982만원, 디젤 프라임라이트 3740만원, 프라임 3868만원, 플래티넘 4211만원이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