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모바일 게임 ‘일곱 개의 대죄' 한국과 일본서 6월4일 선봬

입력 2019.05.16 15:17

넷마블은 모바일 게임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를 한국과 일본에서 6월 4일부터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6일 밝혔다.

. / 넷마블 제공
게임 일곱 개의 대죄는 만화가 ‘스즈키 나카바’의 작품으로 바탕으로 제작된 애니메이션 ‘일곱 개의 대죄’를 소재로 제작됐다. 원작 만화는 일본에서만 누적 발행부 수 3000만부를 돌파한 인기작이다.

3D애니메이션을 보는 듯한 감각으로 즐길 수 있는 이 게임은 게임 이용자가 직접 ‘일곱 개의 대죄’ 이야기 속 주인공이 돼 원작 세계를 탐험할 수 있다.

넷마블에 따르면 게임 사전 등록자 수는 총 550만명이다. 한국 250만명, 일본 300만명이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