땅 달리는 드론, 이스라엘서 등장

입력 2019.05.21 09:45 | 수정 2019.05.21 11:23

IT매체 테크크런치는 20일(현지시각) 땅에서 달리다가 곧바로 하늘을 날 수 있는 드론이 이스라엘에서 등장했다고 전했다.

플라잉 스타 가변 드론. / 테크크런치 갈무리
이스라엘 벤그리온 대학 연구자들이 개발한 ‘플라잉 스타(Flying STAR)’ 드론은 프로펠러가 달린 4개의 움직이는 축에 바퀴를 달아 비행은 물론 지면 주행이 가능하도록 설계된 것이 특징이다.

드론은 땅에서 달릴 때는 바퀴가 달린 날개를 아래로 반쯤 접고, 하늘을 날 때는 다시 날개를 펴는 구조다. 플라잉 스타 드론은 초당 2.43미터를 주행할 수 있고 장애물을 넘어갈 수도 있다.

드론 개발자 Zarrouk은 "플라잉 스타 이용범위를 넓히기 위해 대형·소형 버전을 개발할 계획이다"라며 "알고리즘 개선으로 비행·주행 속도 향상과 판매 가격을 낮출 수 있을 것이다"라고 밝혔다.

플라잉 스타 연구팀은 드론으로 농업 및 군사, 경찰 경비 등 다채로운 목적으로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