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차 2018년 임단협 부결

입력 2019.05.21 19:57

11개월 만에 타결이 가시화됐던 르노삼성자동차 노사 2018년 임금 및 단체협약(임단협)잠정합의안(임단협)이 부결됐다.

르노삼성차 부산공장. / 르노삼성자동차 제공
21일 회사에 따르면 이날 르노삼성자동차노동조합이 조합원 총회를 열고 시행한 2018년 임단협 잠정합의안 찬반투표 결과 찬성 47.8%, 반대 51.8%로 협상안이 부결됐다. 노사 양측은 지난 16일 기본급 동결 보상금 100만원, 성과 및 특별 격려금 976만원, 생산격려금(PI) 50% 지급과 근무 강도 개선 방안 등을 담은 잠정합의안을 도출했다. 이후 총 2219명의 조합원들이 참여한 찬반 투표에서 과반 이상 찬성표를 얻지 못 해 합의안이 부결되었다.

추가 투표 및 향후 협상 일정 등은 미정이라고 회사측은 전했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