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오포, 팝업 카메라에 안팎으로 접는 폴더블 스마트폰 특허 출원

입력 2019.06.12 08:50

중국 스마트폰 제조사 오포가 지난해 출원 신청한 폴더블 스마트폰 디자인 특허가 최근 세계 지적재산권사무소(WIPO, World Intellectual Property Organization)의 승인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오포는 MWC2019에서 아웃폴딩(밖으로 접는) 폴더블 스마트폰의 목업을 공개했다. WIPO에 등록된 디자인 특허에는 제품 외관, 특징 등이 담겼다.

WIPO 홈페이지에 등록된 오포 폴더블 스마트폰의 특징은 본체 수납식 ‘팝업 카메라’다. 사진 촬영 시에만 카메라를 본체에서 꺼내는 방식으로, 스마트폰 본체 크기를 줄이고 화면 영역을 넓히는 기술로 인정 받았다. 팝업 카메라에는 멀티 카메라 유닛이 탑재될 것으로 알려졌다.

오포 폴더블 스마트폰 디자인 사진. / 세계지적재산권사무소 갈무리
오포 폴더블 스마트폰은 안으로도, 밖으로도 모두 접을 수 있는 형태로 디자인된다. 화면이 완전히 접혀 힌지(경첩) 부분이 들뜨지 않는다.

이 부분에서 오포 폴더블 스마트폰의 실현 가능성이 낮다는 지적이 나온다. 인폴딩 폴더블 스마트폰 삼성전자 갤럭시폴드, 아웃폴딩 폴더블 스마트폰 화웨이 메이트X 모두 화면을 접었을 때 유격이 생긴다.

오포 폴더블 스마트폰에는 이어폰, 전원 충전 등 접속 단자가 배치되지 않는다. 블루투스와 무선 충전이 대체할 것으로 예상된다. 볼륨, 전원 버튼도 최소화된다. 오포는 폴더블 스마트폰의 상세 성능과 출시일, 가격 등을 밝히지 않았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