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20주년 음료 이름에 '별다방' 사용

입력 2019.07.11 16:09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16일부터 스타벅스 개점 20주년을 맞아 음료 2종과 푸드 2종을 새로 선보인다고 11일 밝혔다.

. /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제공
음료 2종은 각각 한국의 전통차와 스타벅스의 히든 메뉴를 재해석한 것이다.

‘별다방 아이스 티’는 예전 다방에서 즐겨 마셨던 쌍화차를 모티브로 스타벅스만의 색을 입혀, 한국인에게 익숙한 시원한 수정과의 맛을 재현했다. 음료에는 계피, 생강, 대추, 당귀 등 10종의 한약재가 들어갔다.

소비자사이서 예전부터 스타벅스의 애칭으로 사용되던 ‘별다방’을 처음 음료명에 공식적으로 사용했다.

‘플로랄 스타벅스 더블 샷’은 2003년 출시된 스타벅스의 히든 메뉴이자 더블 샷을 재해석한 음료로, 꽃향이 느껴지는 얼 그레이 풍미와 진한 에스프레소의 맛을 함께 느낄 수 있다.

이와 함께, 2004년에 출시됐던 ‘볼케이노 샷 케이크’와 조각 케이크로만 판매되었던 브라우니를 20주년을 기념해 새롭게 선보인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