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어컴, 루니버스 서비스 파트너 합류

입력 2019.07.31 09:58

블록체인과 인공지능(AI)을 결합한 맞춤형 여행 플랫폼 ‘투어컴’은 람다256 블록체인 서비스 플랫폼 ‘루니버스’ 서비스 파트너로 합류했다고 31일 밝혔다. 람다 256은 암호화폐 거래소 두나무의 블록체인 연구소다.

투어컴은 루니버스 플랫폼을 이용해 디앱 개발에 속도를 낼 계획이다. 투어컴은 전국 약 100개 지사와 600개 지점을 보유한 후불제 여행사 투어컴의 블록체인 기반 맞춤형 여행 프로젝트다. 투어컴 플랫폼에서는 일반인과 여행 가이드, 여행 상품 판매자가 여행 정보 제공자 및 평가자로 참여하고 투어컴 토큰으로 보상받는다. 투어컴은 내년 초 디앱(Dapp) 출시를 목표로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루니버스는 투어컴 파트너 합류로 루니버스 생태계를 보다 확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루니버스는 현재 야놀자와 모스랜드, 케이스타라이브, 직톡, 휴먼스케이프 등의 파트너사를 확보했다.

조영두 투어컴 최고운영책임자(COO)는 "루니버스 생태계에 합류함으로써 더 많은 사람들이 투어컴 플랫폼을 접할 수 있게 됐다"며 "루니버스 생태계 안에 있는 다른 디앱과 파트너십을 맺고 서비스를 강화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