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2019하반기 10편 이상 한국발 독점작 공개

입력 2019.09.05 13:36 | 수정 2019.09.05 13:47

넷플릭스는 2019년 하반기 공개 예정인 한국 오리지널 시리즈의 라인업을 5일 공개했다.

넷플릭스는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이 개최한 ‘2019 아시아 TV 드라마 컨퍼런스'에서 현재 공개된 7개 작품을 포함해 총 10편 이상의 한국발 오리지널 시리즈를 준비, 제작 또는 공개를 앞두고 있다고 밝혔다.

한국에서 제작된 오리지널 드라마는 한국을 포함해 세계 190개국에서 방영된다.

롭 로이 넷플릭스 아태지역 콘텐츠 총괄 부사장. / 넷플릭스 제공
롭 로이(Rob Roy) 넷플릭스 아태지역 콘텐츠 총괄 부사장은 "아시아의 걸출한 작품이 언어와 문화의 장벽을 넘어 전 세계 시청자로부터 사랑 받고 있다"며 "조선의 왕세자가 역병으로 혼돈에 빠진 나라를 구하거나, 학생들을 초능력으로 지켜내는 보건교사 이야기 등은 창작가의 예술성이 얼마나 기발하게 구현될 수 있는지 보여주는 좋은 예다"라고 말했다.

로이 부사장은 또 "넷플릭스는 한국 창작자의 예술적 감각이 훌륭한 작품으로 탄생하고 국외로 진출하는 여정에 함께 하겠다"라고 전했다.

넷플릭스가 공개한 2019년 한국발 오리지널 시리즈는 ▲킹덤 2 ▲범인은 바로 너! 시즌 2 ▲보건교사 안은영 ▲오징어 게임 ▲박나래 농염주의보 ▲나 홀로 그대 ▲인간수업 등이다.

넷플릭스는 공개한 한국발 작품외에도 다수의 드라마 시리즈가 넷플릭스와 한국 크리에이터의 협업으로 기획 중이다라고 밝혔다.


키워드